K리그 클래식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K리그 클래식
국가 대한민국 대한민국
대륙 AFC
설립 연도 1983년
리그 등급 1
참가 팀 수 12
하위 리그 K리그 챌린지
국내 컵 FA컵
대륙 컵 AFC 챔피언스리그
최근 우승 포항 스틸러스 (2013)
최다 우승 성남 FC (7회)
현재 시즌이나 대회 K리그 클래식 2014

K리그 클래식(K League Classic)은 대한민국축구 리그 시스템에서 최상위 프로축구 리그이다.

역사[편집]

1983년 수퍼리그라는 이름으로 시작된 대한민국의 프로축구는 모두 20개 팀이 참가했다. 이 중 우승 기록이 있는 팀은 9개 팀이다. 최다 우승은 성남 일화 천마로 7회 우승을 달성했다. 2013 시즌부터 본격적인 승강제를 갖추고 1부 리그의 명칭을 K리그 클래식으로 변경하고 신설된 2부 리그를 K리그 챌린지로 명명하였다.[1]

승강제2012 시즌을 앞두고 본격적으로 논의되기 시작하였다. 프로축구연맹은 2013 시즌부터 본격적인 승강제를 실시하는 것을 목표로 테스크포스팀을 신설하고 외부 컨설팅 업체에 '한국형 승강제' 모델의 수립을 의뢰하였다. 오랜 논의 끝에 K리그 팀 갯수를 12개 팀으로 축소하는 동시에 4팀을 가칭 프로 2부리그로 강등시켜 승강제를 진행하는 안이 급부상하였다. 결국 2012 시즌 K리그에 스코틀랜드 프리미어리그의 리그 진행 방식을 본뜬 스플릿 시스템을 도입하여 강등 팀 4팀을 결정하는 것으로 확정되는 듯 하였으나 시민구단들의 반발로 가칭 프로 2부 리그로 강등되는 K리그 팀의 숫자가 4팀에서 2팀으로 축소되었다. 강등팀은 리그 최하위팀과 1부 리그 구성 요건을 갖추지 못한 상주로 결정되었다. 하지만 상주와 국군체육부대가 이에 반발, 스플릿 이후 잔여 경기를 보이콧하면서 스플릿 14경기 모두 기권패 처리되었다. 추후 논란 끝에 상주는 2013년 2부리그 참가가 결정되었고 추후에 AFC가 요구한 클럽라이센스 조건을 충족하면 K리그 클래식에도 승격할 수 있는 길을 열어놓았다. 그리고 2012 시즌 15위를 기록한 광주 FC가 강등되어 2013 시즌 2부 리그에서 뛰게 되었다.

2013 시즌에서는 리그 종료 후 최종 13위, 14위팀은 무조건 K리그 챌린지로 강등된다. 또한 2013 시즌 12위 팀은 K리그 챌린지 우승 팀과 경기를 치러 승강을 겨루게 된다. 그리고 2014년 시즌부터 1부리그 12팀이 정규 라운드를 진행하여, 이후에 1위부터 6위까지는 상위 조로 배정되고 7위부터 12위까지는 하위 조로 배정된다. 승점은 정규 라운드에서 획득한 승점 그대로 가지고 간다. 리그 종료 후 K리그 클래식 12위팀은 K리그 챌린지로 강등되고 K리그 챌린지 우승 팀은 K리그 클래식으로 승격된다. 그리고 K리그 클래식 11위팀은 K리그 챌린지 2위팀과 승강 플레이오프를 하여 승리한 팀은 K리그 클래식에서, 패배한 팀은 K리그 챌린지에서 다음 시즌을 치르게 된다.

리그 구성[편집]

리그 방식[편집]

2014년 현재 K리그 클래식에 12개의 팀이 소속되어 있다. 리그 경기 수는 총 228경기이며, 먼저 정규 라운드인 33라운드를 치른 후, 추가 5라운드를 치른다. 33라운드 후 상위 6구단은 상위 조로, 하위 6구단은 하위 조로 가며, 승점은 초기화되지 않는다. 추가 라운드까지 치른 후, 상위 조의 1위가 우승을 차지한다.

정규 라운드 순위 결정 기준

  1. 승점
  2. 득실차
  3. 다득점
  4. 다승
  5. 승자승
  6. 벌점
  7. 추첨

1위부터 6위까지는 상위 조로 배정되고, 7위부터 12위까지는 하위 조로 배정된다. 승점은 정규 라운드에서 획득한 승점을 그대로 가지고 간다. 12위팀은 K리그 챌린지로 강등된다. 그리고 11위팀은 K리그 챌린지 2, 3, 4위팀끼리의 플레이오프 승자와 승강 플레이오프를 거쳐, 플레이오프에서 승리한 팀은 K리그 클래식에서, 패배한 팀은 K리그 챌린지에서 다음 시즌을 치르게 된다.

최종 순위 결정 기준

  1. 정규 라운드 순위 결정 기준을 따른다.
  2. 하위 조 팀이 상위 조 어느 팀보다 승점이 많을지라도 6위 안에 들 수는 없다.

최종 순위 1~3위는 AFC 챔피언스리그에 진출하게 된다. 만약 FA컵 우승 팀 또는 상주가 3위 안에 들면 출전권 및 플레이오프 경기권은 그대로 다음 순위로 이월된다. 예를 들어, 최종순위가 1위 전북, 2위 서울, 3위 포항, 4위 수원 순일 때, 만약 전북이 이미 FA컵에서 우승했다면 서울과 포항을 비롯하여 4위 수원도 챔피언스리그에 진출하게 된다.

외국인 선수[편집]

현재 K리그 클래식에서 외국인 선수 제한을 다음과 같이 두고 있다.

  • 외국인 필드 플레이어는 최대 4명까지 보유할 수 있다. 단, 4명을 보유할 경우 최소한 그들 중 1명의 국적은 AFC 회원국이어야 한다.
  • 외국인 골키퍼는 보유할 수 없다.
  • 대한민국에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은 정식 국가로 인정하지 않기 때문에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적의 선수는 자국 선수로 간주한다.

클럽[편집]

2014 시즌 참가 클럽[편집]

클럽 지난 시즌 순위 첫 리그 참가 총 시즌 연고지 홈구장 수용좌석 감독
경남 FC 11위 2006 9 경남 창원축구센터 15,116 대한민국 이차만
부산 아이파크 6위 1983 32 부산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 53,769 대한민국 윤성효
상주 상무 Arrowupgreen.png K리그 챌린지 1위 2011 13 상주 상주시민운동장 15,042 대한민국 박항서
FC 서울 4위 1984 31 서울 서울월드컵경기장 66,806 대한민국 최용수
성남 FC 8위 1989 26 성남 탄천종합운동장 16,146 대한민국 이상윤 (감독 대행)
수원 삼성 블루윙즈 5위 1996 19 수원 수원월드컵경기장 43,959 대한민국 서정원
울산 현대 2위 1984 31 울산 울산문수축구경기장 44,474 대한민국 조민국
인천 유나이티드 7위 2004 11 인천 인천축구전용경기장 20,300 대한민국 김봉길
전남 드래곤즈 10위 1995 20 전남 광양축구전용구장 13,496 대한민국 하석주
전북 현대 모터스 3위 1995 20 전북 전주월드컵경기장 42,477 대한민국 최강희
제주 유나이티드 9위 1983 32 제주 제주월드컵경기장 29,791 대한민국 박경훈
포항 스틸러스 1위 1983 32 포항 포항스틸야드 17,443 대한민국 황선홍

지역별 분류[편집]

지역 (인구) 연고지 (인구) 클럽
수도권 (25,219,664) 서울특별시 (10,166,691) FC 서울
인천광역시 (2,870,125) 인천 유나이티드
수원시 (1,141,456) 수원 삼성 블루윙즈
성남시 (979,685) 성남 FC
경상권 (13,212,936) 부산광역시 (3,531,643) 부산 아이파크
울산광역시 (1,154,382) 울산 현대
경상남도 (3,326,527) 경남 FC
포항시 (519,158) 포항 스틸러스
상주시 (104,014) 상주 상무
전라권 (5,250,329) 전라남도 (1,905,374) 전남 드래곤즈
전라북도 (1,871,726) 전북 현대 모터스
제주권 (591,341) 제주특별자치도 (591,341) 제주 유나이티드

경기장[편집]

경남 FC 부산 아이파크 상주 상무 FC 서울 성남 FC 수원 삼성 블루윙즈
창원축구센터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 상주시민운동장 서울월드컵경기장 탄천종합운동장 수원월드컵경기장
수용인원: 15,116명 수용인원: 53,864명 수용인원: 15,042명 수용인원: 66,806명 수용인원: 16,250명 수용인원: 43,959명
Changwon Soccer Center 2.JPG Sangju.jpg Tanchon20100223 1.JPG 20121003 Suwon vs Seoul.jpg
울산 현대 인천 유나이티드 전남 드래곤즈 전북 현대 모터스 제주 유나이티드 포항 스틸러스
울산문수축구경기장 인천축구전용경기장 광양축구전용구장 전주월드컵경기장 제주월드컵경기장 포항스틸야드
수용인원: 44,474명 수용인원: 20,300명 수용인원: 20,009명 수용인원: 42,477명 수용인원: 29,791명 수용인원: 25,000명
Munsu 20121110 204310 5.jpg Incheon Soccer Stadium 2.JPG Gwangyangstadium1.jpg Jeju World Cup Stadium 2.JPG Pohang080413 1.jpg

우승[편집]

시즌별 우승 클럽[편집]

K리그 클래식 정규리그에서 가장 많은 우승을 달성한 클럽은 성남 FC로 총 7차례 정상에 등극했다. 2013 시즌까지 FC 서울포항 스틸러스가 5회 우승을 달성했으며 부산 아이파크 그리고 수원 삼성 블루윙즈가 각각 4차례씩 우승컵을 차지했다. 역대 각 시즌별 정규리그의 우승 및 준우승 클럽과 참가 팀수 및 대회 명칭은 아래와 같다.[2]

시즌 팀수 대회 방식 대회 명칭 우승 준우승
1983 5 단일 리그1 83 수퍼리그2 할렐루야 독수리 대우 로얄즈
1984 8 전•후기 리그 + 챔피언 결정전3 84 축구대제전 수퍼리그4 대우 로얄즈 유공 코끼리
1985 단일 리그 85 축구대제전 수퍼리그 럭키금성 황소 포항제철 아톰즈
1986 6 전•후기 리그5 + 챔피언 결정전 86 축구대제전6 포항제철 아톰즈 럭키금성 황소
1987 5 단일 리그 87 한국프로축구대회 대우 로얄즈 포항제철 아톰즈
1988 88 한국프로축구대회 포항제철 아톰즈 현대 호랑이
1989 6 89 한국프로축구대회 유공 코끼리 럭키금성 황소
1990 90 한국프로축구대회 럭키금성 황소 대우 로얄즈
1991 91 한국프로축구대회 대우 로얄즈 현대 호랑이
1992 92 한국프로축구대회 포항제철 아톰즈 일화 천마
1993 93 한국프로축구대회 일화 천마 LG 치타스
1994 7 94 하이트배 코리안리그 일화 천마 유공 코끼리
1995 8 전•후기 리그 + 챔피언 결정전 95 하이트배 코리안리그 일화 천마 포항 아톰즈
1996 9 96 라피도컵 프로축구대회 울산 현대 호랑이 수원 삼성 블루윙즈
1997 10 단일 리그 97 라피도컵 프로축구대회 부산 대우 로얄즈 전남 드래곤즈
1998 단일 리그 + 4강 PO7 98 현대컵 K-리그 수원 삼성 블루윙즈 울산 현대 호랑이
1999 99 바이코리아컵 K-리그 수원 삼성 블루윙즈 부산 대우 로얄즈
2000 2000 삼성디지털 K-리그 안양 LG 치타스 부천 SK
2001 단일 리그 2001 포스코 K-리그 성남 일화 천마 안양 LG 치타스
2002 2002 삼성 파브 K-리그 성남 일화 천마 울산 현대 호랑이
2003 12 삼성 하우젠 K-리그 2003 성남 일화 천마 울산 현대 호랑이
2004 13 전•후기 리그 + 4강 PO8 삼성 하우젠 K-리그 2004 수원 삼성 블루윙즈 포항 스틸러스
2005 삼성 하우젠 K-리그 2005 울산 현대 호랑이 인천 유나이티드
2006 14 삼성 하우젠 K-리그 2006 성남 일화 천마 수원 삼성 블루윙즈
2007 단일 리그 + 6강 PO9 삼성 하우젠 K-리그 2007 포항 스틸러스 성남 일화 천마
2008 삼성 하우젠 K-리그 2008 수원 삼성 블루윙즈 FC 서울
2009 15 2009 K-리그10 전북 현대 모터스 성남 일화 천마
2010 쏘나타 K리그 201011 FC 서울 제주 유나이티드
2011 16 현대오일뱅크 K리그 2011 전북 현대 모터스 울산 현대
2012 단일 리그 + 상하위 스플릿 현대오일뱅크 K리그 2012 FC 서울 전북 현대 모터스
2013 14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3 포항 스틸러스 울산 현대
2014 12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4
  1. 수퍼리그 원년 1983 시즌은 전•후기 리그로 나누어 진행되었으나 챔피언 결정전 없이 단일리그로 변경하여 리그 순위로 최종 순위를 결정하였다.
  2. 당시 언론에서는 수퍼리그와 슈퍼리그를 혼용해서 사용하였으나 프로축구를 주관하던 대한축구협회는 공식적으로 수퍼리그라는 명칭으로 통일해서 사용했다.
  3. 전후기 각 리그 우승 팀들끼리 챔피언 결정전을 갖는 방식
  4. 체육부의 외래어 사용 금지 조치에 따라서 1984년 3월 8일 기존의 수퍼리그 명칭을 축구대제전으로 바꾸고 부명칭으로 수퍼리그를 병행하여 사용키로 하여 공식적인 대회명칭은 축구대제전 수퍼리그였으나 당시 언론에서는 수퍼리그라는 명칭을 더 많이 사용했다.
  5. 1986 시즌만 전기리그를 춘계리그, 후기리그를 춘계리그로 표기했다.
  6. 1986년에는 5개 프로팀만이 참가하는 리그컵의 시초인 프로축구선수권대회가 추가로 개최되었으며 이 대회는 한국프로축구연맹에 의해 리그컵으로 분류되고 있으며 정규리그는 축구대제전이다.
  7. 리그 4위와 3위의 준 플레이오프를 거쳐, 준 플레이오프 승자와 2위의 플레이오프, 플레이오프 승자와 리그 1위가 챔피언 결정전을 치르는 방식
  8. 전•후기 각 리그 우승 팀과 통합 승점 차상위 두팀이 각각 플레이오프를 거쳐 승자끼리 챔피언 결정전을 갖는 방식
  9. 리그 3위와 6위, 4위와 5위 팀이 각각 6강 플레이오프를 거쳐 두 경기 승자끼리 준플레이오프를 갖는다. 준플레오프 승자는 정규리그 2위팀과 맞붙고, 플레이오프 승자가 리그 1위팀과 챔피언 결정전을 갖는 방식
  10. 포스트시즌에 한해 현대자동차와 스폰서 계약을 맺고 K-리그 쏘나타 챔피언십 2009라는 대회 명칭을 사용하였다.
  11. 2010년도부터는 K리그 표기법에 있어서 한국프로축구연맹은 한글일 경우는 대시 기호(—)를 빼고 K리그, 영문일 경우는 K-League, 이미지에서는 K•League라고 사용하는 것을 원칙으로 정했다.
  12. 2013년 K리그 클래식과 K리그의 승강제가 시행되고 새로운 엠블럼을 발표하며 영문 공식표기법을 1부리그 K LEAGUE CLASSIC, 2부리그 K LEAGUE 로 확정했다.[3]
  13. 2013년 3월 11일 2부리그인 K LEAGUE가 한국 프로축구를 통칭한 K리그와 혼선을 일으킨다는 여론에 따라 팬의 의견을 수렴한 새로운 이름을 붙이기로 했다. K LEAGUE CHALLENGE로 변경되었다.[4]

클럽별 우승 횟수[편집]

  • 한국 프로축구연맹은 연고 이전과 상관 없이 현재 클럽이 해당 전신 클럽의 역사와 기록을 승계하는 것을 공식 통계 원칙으로 하고 있다.[5]
클럽 우승 준우승
성남 FC 7회 (1993, 1994, 1995, 2001, 2002, 2003, 2006) 3회 (1992, 2007, 2009)
FC 서울 5회 (1985, 1990, 2000, 2010, 2012) 5회 (1986, 1989, 1993, 2001, 2008)
포항 스틸러스 5회 (1986, 1988, 1992, 2007, 2013) 4회 (1985, 1987, 1995, 2004)
부산 아이파크 4회 (1984, 1987, 1991, 1997) 3회 (1983, 1990, 1999)
수원 삼성 블루윙즈 4회 (1998, 1999, 2004, 2008) 2회 (1996, 2006)
울산 현대 2회 (1996, 2005) 7회 (1988, 1991, 1998, 2002, 2003, 2011, 2013)
전북 현대 모터스 2회 (2009, 2011) 1회 (2012)
제주 유나이티드 1회 (1989) 4회 (1984, 1994, 2000, 2010)
할렐루야 독수리 1회 (1983)
전남 드래곤즈 1회 (1997)
인천 유나이티드 1회 (2005)

연고지별 우승 횟수[편집]

  • 한국 프로축구 K리그에 실질적으로 공식 지역 연고제가 시행된 1987시즌부터의 연고지별 우승 횟수이다.
연고지 횟수 클럽
서울
6
럭키금성 황소 (1990), FC 서울 (2010, 2012)
일화 천마 (1993, 1994, 1995)
포항
4
포항제철 아톰즈 (1988, 1992), 포항 스틸러스 (2007, 2013)
수원
4
수원 삼성 블루윙즈 (1998, 1999, 2004, 2008)
성남
4
성남 일화 천마 (2001, 2002, 2003, 2006)
부산
2
대우 로얄즈(1991), 부산 대우 로얄즈 (1997)
울산
2
울산 현대 호랑이 (1996, 2005)
전북
2
전북 현대 모터스 (2009, 2011)
안양
1
안양 LG 치타스 (2000)
부산+경남
1
대우 로얄즈 (1987)
인천+경기
1
유공 코끼리 (1989)

지역별 우승 횟수[편집]

  • 한국 프로축구 K리그에 실질적으로 공식 지역 연고제가 시행된 1987시즌부터의 지역별 우승 횟수이다.
지역 횟수 연고지 클럽
수도권
16
(6) 서울 럭키금성 황소 (1990), FC 서울 (2010, 2012)
일화 천마 (1993, 1994, 1995)
(4) 수원 수원 삼성 블루윙즈 (1998, 1999, 2004, 2008)
(4) 성남 성남 일화 천마 (2001, 2002, 2003, 2006)
(1) 안양 안양 LG 치타스 (2000)
(1) 인천+경기 유공 코끼리 (1989)
경상권
9
(4) 포항 포항제철 아톰즈 (1988, 1992), 포항 스틸러스 (2007, 2013)
(2) 부산 대우 로얄즈 (1991), 부산 대우 로얄즈 (1997)
(2) 울산 울산 현대 (1996, 2005)
(1) 부산+경남 대우 로얄즈 (1987)
전라권
2
(2) 전북 전북 현대 모터스 (2009, 2011)
충청권
0
강원권
0
제주권
0

강등[편집]

K리그에서는 아시아 축구 연맹에서 정한 기준에 맞추기 위해 2013년 2부 리그 (K리그 챌린지)를 출범시켰으며 2부 리그 구성을 위해 2012 시즌에 최초로 두개팀을 강등시켰다. 2013년부터 승강제를 시행하였다. 2013년에는 1개팀이, 그후로는 매년 1~2개팀이 1부 리그인 K리그 클래식에서 강등되어 2부 리그인 K리그 챌린지로 내려가고 있다. 아래 표에서 굵은 글씨는 강등된 팀을 의미한다.

시즌 팀 1 팀 2 팀 3 비고
팀명 순위 팀명 순위 팀명 순위
2012 광주 FC 15/16 상주 상무 피닉스 16/16 2팀만 강등
2013 강원 FC 12/14 대구 FC 13/14 대전 시티즌 14/14 승강 PO 실시
2014 11/12 12/12 승강 PO 실시

관련 항목[편집]

참고 자료[편집]

  1. "위원석의 하프타임-K리그에 새로운 이름을 붙여주자", 《스포츠서울》, 2013년 2월 19일 작성.
  2. "한국 프로축구 정규리그 역대성적", 《대한축구협회 공식 웹사이트》.
  3. "한국프로축구 최상위리그 1st DIVISION, K LEAGUE CLASSIC", 《K리그 공식 웹사이트》.
  4. "K리그 2부리그 명칭, ‘K리그 챌린지’로 결정… 16일 개막", 《스포탈코리아》.
  5. "한국프로축구연감", 《한국프로축구연맹 편집부》.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