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태용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신태용
(申台龍)
Shin Tae-Yong in AFC Champions League 2010 Final.jpg
개인 정보
로마자 표기 Shin Tae-Yong
국적 대한민국 대한민국
출생 1970년 10월 11일(1970-10-11) (43세)

대한민국 대한민국 경상북도 영덕군 영해면

174cm
포지션 감독 (과거 공격형 미드필더)
청소년 클럽
1988-1991 영남대학교
클럽1
연도 클럽 출장수 (골)
1992-2004
2005
합계
일화 / 천안 일화 / 성남 일화
퀸즐랜드 로어 FC
296 (76)
001 0(0)
297 (76)
국가대표팀2
1986-1987
1988
1991-1992
1993-1997
대한민국 대한민국 U-17
대한민국 대한민국 U-20
대한민국 대한민국 U-23
대한민국 대한민국


00? 0(4)
021 0(3)
팀 감독/코치
2005-2008
2009
2010-2012
2014
2014-
퀸즐랜드 로어 FC (코치)
성남 일화 천마 (감독 대행)
성남 일화 천마 (감독)
대한민국 (감독 대행)
대한민국 (코치)

1성인 클럽 출장수와 골은 정규 리그 기록만 세며,
2006년 1월 1일 기준입니다.
2국가대표팀의 출장수와 골은
2006년 1월 1일 기준입니다.

신태용 (申台龍, 경상북도 영덕군, 1970년 10월 11일 ~ )은 대한민국의 전 축구 선수이자 축구 지도자이다.

개요[편집]

경상북도 영덕군 출생으로 영해초등학교, 경북대학교 사범대학 부설중학교, 대구공업고등학교, 영남대학교, 경기대학교 대학원(석·박사)을 졸업하였다. 미드필드에서 공수를 능수능란하게 조율하며 '꾀돌이'라는 별명이 붙었다. 감각적이고 지능적인 플레이로 패스할 때와 드리블 할 때를 확실히 구분하여 '그라운드의 여우'라는 별명을 얻기도 하였다.

축구인 생활[편집]

선수 생활[편집]

1992년 일화 천마에 입단해 프로 생활을 시작하여, 그 해 K리그 신인상을 받게 되었다. 일화에서 2004년까지 몸담은 원 클럽 맨으로, 1993년부터 1995년, 2001년부터 2003년 2번에 걸친 성남 일화 천마K리그 3연패와 1996년 아시안 클럽 챔피언십 우승에 큰 공헌을 하였다. 특히, 1996년 K리그 득점왕에 올랐으며, 1995년2001년K리그 MVP를 차지하여,[1] K-리그 MVP를 2번 차지한 첫 번째 선수가 되었다.(이동국은 2009년과 2011년에 MVP를 수상하여 2번째 2회 수상자가 되었다.)

1995년 10월 7일 전북 현대 다이노스와의 경기에서 K-리그 통산 11번째로 20-20클럽에 가입하였고, 1998년 6월 6일 포항 스틸러스와의 홈 경기에서 K리그 통산 7번째로 30-30클럽에 가입하였으며, 2000년 9월 3일 부천 SK와의 원정 경기에서 K-리그 통산 3번째로 40-40클럽에 가입하였고, 2001년 10월 13일 수원 삼성 블루윙즈와의 홈 경기에서 K-리그 통산 2번째로 50-50클럽에 가입하였으며, 2003년 6월 15일 울산 현대 호랑이와의 홈 경기에서 K-리그 역대 최초로 60-60클럽에 가입하였다.[2]

2002년 9월 1일 전북 현대 모터스와의 K리그 원정 경기에서 1어시스트를 기록하며 K리그K-리그 컵대회 합산 통산 54어시스트로 개인 통산 최다 도움 타이를 기록하였고, 10월 30일 대전 시티즌과의 K-리그 원정 경기에서 1어시스트를 기록하며 K리그와 K리그 컵대회 합산 통산 55어시스트로 개인 통산 최다 도움 신기록을 세웠으며,[3] 2004년 11월 10일 대전 시티즌과의 K-리그 원정 경기에서 1어시스트를 기록하며 K리그와 K-리그 컵대회 합산 개인 통산 최다 도움 기록을 68어시스트로 늘렸다.

2004년 4월 3일 광주 상무 불사조와의 K리그 원정 경기에 출전하여 K리그K-리그 컵대회 합산 통산 326경기 출장으로 개인 통산 최다 출장 타이를 기록하였고, 4월 10일 대전 시티즌과의 K리그 탄천 홈 경기에 출전하여K리그와 K-리그 컵대회 합산 통산 327경기 출장으로 개인 통산 최다 출장 신기록을 세웠다.[4] 11월 10일 대전 시티즌과의 K리그 22라운드 경기에서 K리그 사상 최초로 프로 통산 400경기 출장 기록을 세웠고,[5] 2004년 11월 13일 광주 상무 불사조와의 K리그 홈 경기에 출전하여 K리그와 K리그 컵대회 합산 개인 통산 최다 출장 기록을 401경기로 늘렸다. (신태용의 개인 통산 최다 출장 기록은 2006년 5월 17일 김병지에 의해 경신된다.)

하지만 많은 나이와 높은 연봉으로 인하여 2004 시즌 이후 재계약에 실패하여 K리그 무대에서 은퇴하게 되었고,[6] 2005년 3월 오스트레일리아 A-리그퀸즐랜드 로어 FC로 이적하였다.[7] 하지만 발목 부상으로 인하여 단 1경기에만 출장한 후 2005년 10월 6일 선수 생활을 은퇴하였다.[8][9]

국가 대표 생활[편집]

그는 국가대표팀으로는 많이 발탁되지 못하였다. 1986년 12월에 U-16 대표팀에 발탁되면서 국가대표팀 유니폼을 처음 입게 되었고, 1987년에 열린 1987년 FIFA U-16 세계 축구 선수권 대회에서 코트디부아르, 미국과의 경기에서 각각 한 골씩 넣으며 팀의 8강 진출에 기여하였다. U-19대표팀을 거쳐 1991년에는 처음으로 연령 제한이 생긴 올림픽 축구 대표팀에 선발되어, 인도네시아와의 평가전에서 2골, 필리핀과의 1차 예선에서 1골, 오스트레일리아와의 평가전에서 1골을 기록하였다. 1992년 하계 올림픽에서 본선 3경기에 모두 출전하였지만, 대표팀은 3무로 조별 리그에서 탈락하였다. 1993년 3월 9일 캐나다와의 친선 경기에서 A매치에 데뷔하였으나, K리그에서의 활약에 비해 국가대표팀과의 인연은 많지 않았고, A매치 21경기에서 3골을 넣었다.

지도자 생활[편집]

2004년 은퇴 후, 퀸즐랜드 로어 FC에서 코치로 활동하였다.

2008년 12월 1일, 김학범 감독의 후임으로 친정 팀 성남 일화 천마의 감독 대행으로 첫 감독직을 수행하게 되었다.[10]

2009 K-리그에서 시즌 초반 좋지 않은 모습을 보이며 팬들의 걱정을 샀지만 리그 후반기에는 좋은 성적을 거두며 성남을 K리그에 4위에 안착시켰다. 이후 상위 6개 구단이 진출하는 플레이오프격인 K리그 챔피언십에서 인천 유나이티드 FC전남 드래곤즈, 포항 스틸러스를 연이어 격파하며 정규 리그를 1위로 마친 전북 현대 모터스와 챔피언 결정전에서 격돌하게 되었다. 홈에서 벌어진 챔피언 결정전 1차전에선 0-0으로 무승부를 거뒀으나 원정에서 치러진 2차전에서는 1:3의 스코어로 완패를 당해 성남의 우승은 좌절되었다. 이 때 출장 정지로 벤치에 앉을 수 없게 된 경기가 아님에도 관중석으로 올라가 무전기를 통해 선수들을 지휘해서 좋은 성적을 거둔 이른바 '무전기 매직'이 화제가 되었다.

2010년 2월, 성남 일화 천마의 감독 대행에서 정식 감독으로 승격되었다. 시즌 초 예산 감축으로 2009 시즌보다 팀의 여건이 더 안 좋아진 상황에서 AFC 챔피언스리그와 리그를 병행해야 하는 것에 대한 우려의 시각이 많았으나 AFC 챔피언스리그 조별 예선을 1위로 통과하고 리그에서도 꾸준한 상위권의 성적을 내어 주변의 우려를 불식시켰다. AFC 챔피언스리그 16강과 8강, 4강에서 각각 감바 오사카, 수원 삼성 블루윙즈, 알샤바브를 꺾고 팀을 결승전에 진출시켰으며, 3명의 주전 선수가 결장한 결승전에서 조브 아한 FC를 3-1로 누르고 우승을 차지하였다. 신태용 감독은 아시아에서는 최초로 선수-감독으로 AFC 챔피언스리그에서 우승컵을 들어올린 기록을 세우게 되었다.

2012년 12월 8일 2012 시즌을 리그 12위로 마감한 성남은 신태용 감독의 사임을 공식 발표하였다.[11] 하지만 박규남 단장의 사표 제출 지시에 따른 타의에 의한 사임이었기 때문에 사실상 경질된 것이라고 보는 시각이 많다.[12]

2014년 8월 18일 베네수엘라 대표팀과 우루과이 대표팀과의 A매치 평가전을 앞두고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을 이끌 코치이자 사실상의 감독대행으로 발탁되었다.[13] 지도자로서 A매치 데뷔전이기도한 베네수엘라 전에서는 전방부터 압박해 들어가는 공격적인 전술로 3 대 1 승리라는 값진 성과를 올렸다.[14] 이후 대표팀의 새로운 외국인 감독으로 울리 슈틸리케 감독이 선임되면서 신태용은 정식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코치로 확정되었다. [15]

그 외[편집]

성남의 감독직에서 물러난 후 2013년 6월에 열린 2013 툴롱컵 국제대회를 통해 JTBC에서 축구 해설위원으로 데뷔하였다.[16] 9월에는 K리그 홍보대사로도 임명되었으며 2014년 3월부터는 tbs 축구 해설위원으로 발탁되어 K리그 클래식 중계를 담당하였다.[17]

국가대표팀 득점[편집]

일자 장소 상대팀 득점 결과 대회
1996년 4월 30일 이스라엘 텔아비브 이스라엘 이스라엘 1골 5-4 친선 경기
1996년 8월 11일 베트남 호치민 베트남 베트남 1골 4-0 1996년 AFC 아시안컵 예선
1996년 12월 16일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이란 이란 1골 2-6 1996년 AFC 아시안컵

클럽 통계[편집]

클럽 리그 리그컵 대륙 총계
시즌 클럽 리그 출장 득점 출장 득점 출장 득점 출장 득점 출장 득점
대한민국 리그 대한민국 FA컵 리그컵 아시아 합계
1992 일화 천마 K-리그 18 7 - 5 2 - 23 9
1993 28 5 - 5 1 - 33 6
1994 23 7 - 6 1 ? ?
1995 26 6 - 7 0 ? ?
1996 천안 일화 천마 24 18 ? ? 5 3 ? ?
1997 7 0 ? ? 12 3 ? ?
1998 7 1 ? ? 17 2 -
1999 25 4 ? ? 10 5 -
2000 성남 일화 천마 27 7 ? ? 7 2 ? ?
2001 27 5 ? ? 9 0 ? ?
2002 26 4 ? ? 11 2 ? ?
2003 38 8 2 0 - ? ?
2004 20 4 0 0 11 2 ? ?
오스트레일리아 리그 리그컵 오세아니아/아시아 합계
2005 퀸즐랜드 로어 A-리그 1 0
합계 대한민국 296 76 105 23
오스트레일리아 1 0
총 계 297 76

경력[편집]

선수 경력[편집]

국가 대표 경력[편집]

지도자 경력[편집]

수상[편집]

선수[편집]

개인[편집]

클럽[편집]

대한민국 성남 일화 천마[편집]

감독[편집]

클럽[편집]

대한민국 성남 일화 천마[편집]

주석[편집]

  1. 신태용 2001 프로축구 'MVP'
  2. 신태용 ‘60골-60도움’ 대기록…프로축구 사상 처음
  3. 성남 신태용, 통산 최다 도움 작성
  4. 새로운 철인 신태용…프로축구 출전 327경기로 ‘최다’
  5. 수원 PO 진출 확정…철인 신태용 400경기 출장
  6. K리그 '철인' 신태용, "국내 무대 은퇴"
  7. 신태용, 호주리그 퀸즐랜드 로어 입단
  8. 신태용, 호주에서 선수 생활 은퇴 선언
  9. '철인' 신태용, 은퇴 후 코치 계약
  10. 성남, 신임 감독에 신태용… '새로운 변화의 적임자'
  11. "성남, 신태용 감독 사의 표명", 《성남 일화 천마》, 2012년 12월 8일 작성.
  12. 박린. "[단독 성남, 신태용 사표 ‘전격 수리’…사실상 경질]", 《일간스포츠》, 2012년 12월 7일 작성.
  13. 김우종. "이용수 위원장 "격론 끝에 신태용 코치 결정" 배경은?", 《스타뉴스》, 2014년 8월 18일 작성.
  14. 조선닷컴. "신태용, 성남시절에도 본 적 없던 4-1-2-3 가동한 이유…“난사람일세”", 《스포츠조선》, 2014년 9월 6일 작성.
  15. "`울리 슈틸리케 감독 선임, 韓 축구 변화를 기대합니다` [MK포토]", 《MKT스포츠》, 2014년 9월 6일 작성.
  16. 최용재. "해설자 '데뷔' 신태용 "처음에는 머릿속이 백지장"", 《조이뉴스24》, 2013년 6월 6일 작성.
  17. 김보라. "tbs, '2014 K리그 클래식 FC서울' 경기 생중계…신태용 전 감독 해설자 발탁", 《TV리포트》, 2014년 3월 6일 작성.

바깥 고리[편집]

이 전
대한민국 고정운
제13대 K리그 MVP
1995년
다 음
 대한민국 김현석 
이 전
대한민국 최용수
제19대 K리그 MVP
2001년
다 음
 대한민국 김대의 
이 전
대한민국 노상래
제14대 K리그 득점왕
1996년
다 음
 대한민국 김현석 
이 전
대한민국 조우석
제8대 K리그 신인선수상
1992년
다 음
 대한민국 정광석 
전 임
김학범
제6대 성남 일화 천마 감독
2009 - 2012
후 임
안익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