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황 파스칼 2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파스칼 2세
B Paschalis II.jpg
본명 라이네리오
임기 시작 1099년 8월 13일
임기 종료 1118년 1월 21일
전임 우르바노 2세
후임 젤라시오 2세
탄생 미상
이탈리아 브레라
선종 1118년 1월 21일
이탈리아 로마

교황 파스칼 2세(라틴어: Paschalis PP. II, 이탈리아어: Papa Pasquale II)는 제160대 교황(재위: 1099년 8월 13일 - 1118년 1월 21일)이다. 세속명은 라이네리오(이탈리아어: Raniero)이다.

생애[편집]

이탈리아 중부 비에다 출신으로 어려서부터 베네딕토회에 입회하여 교육을 받고 교황 그레고리오 7세에 의해 로마의 성 클레멘스 성당의 신부가 된 후 전임 교황 우르바노 2세에 의해 에스파냐에서 교황청 사절로 일하였다. 그 후 산 파올로 푸오리 레 무라 대성당아빠스가 되었고 성덕이 뛰어나 전임 교황을 이어 바로 교황이 되었다. 파스칼 2세의 재위는 대립 교황들의 출현, 세속 군주와의 투쟁, 교회 개혁 추진 등으로 어려운 시기였다.

신성로마제국의 하인리히 4세1100년 대립 교황귀베르트의 사망 이후 대립 교황들(테오도릭,알베르트, 실베스테르)을 지원하지 않았으므로 이들은 파스칼 2세에게 그리 큰 위협은 되지 않았다. 하인리히 4세와 파스칼 2세는 상호간의 상이점을 해결하려고 노력하였으나 평신도 서임에 관해서는 의견을 달리하였다.

1102년 파스칼 2세는 로마의 지방 공의회에서 하인리히 4세에 대한 파문을 철회하고 서임권을 금하였다. 1105년 하인리히 4세의 아들인 하인리히 5세가 반란을 일으켰을 때 파스칼 2세가 이를 문제 삼지 않자 하인리히 5세는 많은 약속을 하였으나 정작 황제가 된 후에는 평신도 서임에 대한 권리를 주장하였다. 하인리히 5세의 사절들이 3차례나 파스칼 2세를 접견하여도 파스칼 2세는 하인리히 5세의 정책을 반대하여 과스탈라, 트루아, 베네벤토, 라테란에서 회의를 열어 하인리히 5세를 단죄하였다. 상호 논쟁적인 문헌은 분쟁을 악화시켰다. 하인리히 5세는 할 수 없이 로마에 가서 대관식을 갖고 서임권을 얻으려고 하였다. 결과적으로 1111년 2월 9일 수트리에서 맹렬한 논쟁을 벌여 정교 헙정이 이루어졌는데 교황은 신성로마제국 내의 모든 교회 영지를 황제에게 되돌려주고 황제는 성직서임권을 포기한다는 조건하에 파스칼 2세가 그를 황제로 임명하기로 하였다. 그러나 교황과 황제의 지지자들이 모두 그 정교 협정을 반대하는 일이 일어났다. 그러자 하인리히 5세는 파스칼 2세를 사로잡아 포로로 삼고 서임권을 포기하게 하였다. 파스칼 2세는 끝까지 황제의 서임권을 거절하고 명백하게 하인리히 5세를 단죄하였다. 그는 로마를 떠났다가 1118년 1월 14일 귀환하여 얼마 후 세상을 떠났다.

파스칼 2세는 장기간 신성 로마 제국 황제와의 갈등 중에도 1107년 영국캔터베리 대주교 안셀무스잉글랜드의 헨리 1세와 벌인 긴장을 해소하려 하였다. 그 분쟁은 그레고리오 7세의 개혁 정책 수행 과정에서 생긴 것으로서 1107년 프랑스에도 비슷한 문제가 일어났다.

전 임
우르바노 2세
제160대 교황
1099년 8월 13일 - 1118년 1월 21일
후 임
젤라시오 2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