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황 갈리스토 2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갈리스토 2세
Calixtus II.jpg
본명 귀도
임기 시작 1119년 2월 2일
임기 종료 1124년 12월 13일
전임 젤라시오 2세
후임 호노리오 2세
탄생 미상
프랑스 부르고뉴
선종 1124년 12월 13일
이탈리아 로마

교황 갈리스토 2세(라틴어: Callistus PP. II, 이탈리아어: Papa Callisto II)는 제162대 교황(재위: 1119년 2월 2일 - 1124년 12월 13일)이다. 세속명은 귀도(프랑스어: Guido)이다.

생애[편집]

부르군트의 백작 윌리엄의 다섯 번째 아들로 태어났으며 유럽의 여러 왕실과 연관이 있는 가문 출신이다. 교회 쇄신 정책을 지지하는 입장에서 1088년 대주교가 된 후 교황 파스칼 2세에 의해 프랑스에서 로마 교황청의 사절로 일하였다. 추기경이 된 후 신성로마제국 황제의 강요에 의해 만들어진 교황의 특전에 반대하였다. 1112년 라테란 회의에서도 특권을 맹렬히 비판하였다. 빈에서 프랑스와 부르군트 주교들의 회의를 주관하여 평신도 서임은 이단적이라고 규정하고 신성로마제국의 하인리히 5세 황제를 교회의 번영에 반대되는 인물로 보고 파문하게 하였다.

갈리스토 2세는 신성로마제국과 로마 교황청이 성직서임권 문제로 장기간 서로 갈등을 겪고 있었으므로 서로의 관계를 정상화시키려 하였다. 하인리히 5세는 갈리스토 2세의 사절을 호의로 접견하고 대립 교황 마우리시오를 지지하지 않았다. 갈리스토 2세와 하인리히 5세는 무송에서 회담을 열기로 합의를 보았다. 1119년 갈리스토 2세는 툴루즈에서 교회회의를 개최하여 교회 쇄신 정책을 추진하도록 하고 랭스에서는 고위 성직자 400명과 프랑스의 왕 루이 6세도 참석하여 대성황을 이루었다. 무송에서 계획된 하인리히 5세와 갈리스토 2세의 회담은 하인리히 5세가 너무 많은 수의 군사들을 이끌고 왔으므로 결렬되었다.

갈리스토 2세는 로마로 돌아오자마자 대립 교황을 몰아낸 시민들의 열렬한 환영을 받았다. 갈리스토 2세는 대립 교황을 체포하는 데 도움을 준 노르만족과의 관계를 정상화하였다. 이탈리아 안에서 갈리스토 2세를 반대하던 다른 적들도 노르만족의 도움으로 제거되었다. 1121년 갈리스토 2세는 재차 사절을 신성로마제국에 보내어 뷔르츠부르크에서 회담을 열고 1122년 보름스의 정교 협정을 성사시켰다. 갈리스토 2세의 인내와 끈기로 그 회담은 성공을 거두었으나 어느 누구도 승자는 없었다. 그러나 만족할 만한 결과가 있었으니 쌍방간에 평화가 이루어진 것이다. 1123년 갈리스토 2세는 라테란에서 회의를 열어 보름스의 정교 협정을 성대하게 승인한 후 성직매매와 성직자의 결혼을 금지하는 칙령들을 발표하고 문서를 위조하는 자에게는 엄한 벌칙을 내리기로 결정하였으며 십자군 전쟁을 위한 전대사를 쇄신하였다.

전 임
젤라시오 2세
제162대 교황
1119년 2월 2일 - 1124년 12월 13일
후 임
호노리오 2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