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미사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미사흔(未斯欣, ? - 433년 5월) 또는 미사흠, 미해신라 초기의 왕족이자 내물 이사금의 3남으로, 눌지 마립간의 동생이다. 402년 음력 3월 실성 이사금가 우호를 맺으며 왜에 볼모로 보내졌다가, 실성 이사금이 죽고 눌지 마립간이 즉위한 뒤인 418년(눌지 2년)에 박제상의 도움으로 신라로 돌아왔다. 신라에 돌아온 뒤에는 서불한(舒弗邯) 벼슬을 지냈다.

박제상의 미사흔 구출에 대해서는 《삼국사기》 권 45 〈박제상전〉에 자세하며, 《삼국유사》에도 기록되어 있으나 두 기록의 연대가 다르다. 이 문서에서는 《삼국사기》 기록을 따른다.

박제상의 딸과 결혼했다. 자비 마립간의 왕비가 그의 딸이다.

일본서기에 기록되어 있는 미질기지파진간기(微叱己知波珍干岐)이 미사흔으로 추정된다.

가계[편집]

  • 부왕: 내물 마립간(奈勿麻立干)
  • 모후: 보반부인 김씨(保反夫人 金氏): 미추 이사금(味鄒泥師今)의 딸
    • 형: 눌지(訥祗): 417년눌지 마립간(訥祗麻立干)(? - 458년) 즉위
    • 형: 김복호(卜好): 내물 마립간(奈勿麻立干)의 둘째 아들
    • 왕비: 청아부인(靑我夫人), 박제상의 딸
      • 아들: 김백흔(金白欣)
        • 손자: 섬신공(剡臣公)
      • 딸: 수리부인(首里夫人)
      • 사위: 자비 마립간(慈悲麻立干)
      • 딸: 통리부인(通里夫人)
      • 사위: 질지왕(銍知王)
        • 외손자: 선통(善通)
        • 외손녀: 융융공주(肜肜公主)
      • 딸: 벽아부인(碧我夫人)
    • 계비: 보미궁주(寶美宮主)
      • 아들: 김보신(金寶信)
      • 자부: 황아공주(皇我公主) - 눌지 마립간의 딸
        • 손자: 김보기(金宝器)

삼국사기삼국유사에는 거칠부의 아버지는 물력이고 할아버지는 잉숙이며 내물 이사금의 5세손이라 한다. 그러나 삼국사기, 삼국유사에는 미사흔과 거칠부의 혈연관계를 언급한 대목이 없다. 미사흔이 거칠부의 증조할아버지인지 여부는 다소 불명확하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