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음성서(音聲署)는 신라 때 예부(禮部)에 속하여 음악을 관장하던 기관으로, 경덕왕(景德王, 재위 742-765) 때는 대악감(大樂監)이라 고쳐 부르고 혜공왕(惠恭王, 재위 765-780) 때 다시 음성서로 불렀다. 관직은 장(長, 혹은 경(卿)) 2인이 있고, 대사(大舍, 혹은 주부(主簿)) 2인, 사(史) 4인을 두었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