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르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초르바
Pancar soup.jpg
다른 이름
  • 셔르보
  • 소르파
  • 쇼르바
  • 쇼르베
  • 쇼르파
  • 쇼르포
종류국물 요리
원산지
관련 나라별 요리
비슷한 음식수프

초르바(터키어: çorba)는 터키를 비롯하여 서남아시아, 중앙아시아발칸반도의 여러 지역에서 먹는 국물 음식이다.

이름[편집]

지역에 따라 초르바(터키어·투르크멘어: çorba, 불가리아어·세르비아어: чорба), 쇼르바(아제르바이잔어: şorba, 우즈베크어: shoʻrva), 쇼르베(쿠르드어: şorbe), 셔르보(타지크어: шӯрбо), 쇼르포(키르기스어: шорпо), 쇼르파(위구르어: شورپا‎‎), 소르파(카자흐어: сорпа), 후르파(바시키르어: һурпа) 등으로 불린다.

터키어 "초르바(çorba)"는 "수프"를 뜻하는 페르시아어 "슈르바(شوربا)"에서 나온 말이며, 이는 다시 뜻이 같은 아랍어 "슈르바(شُرْبَة‎)"에서 나왔다. 어원은 "마시다"를 뜻하는 동사 "샤리바(شَرِبَ)"이며, 동원어로는 영어 "셔벗(sherbet)"과 "시럽(syrup)", 그리고 아랍어 "샤르바트(شربات)" 등이 있다.

종류[편집]

보스니아[편집]

불가리아[편집]

세르비아[편집]

키르기스스탄[편집]

터키[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김정환 (2016년 12월 28일). “먹으러 외국갔나? 별난음식 컬렉션 '여행자의 밥'. 《뉴시스. 2018년 9월 17일에 확인함. 
  2. 강영연 (2014년 10월 10일). "한류로 더 깊어진 형제愛…터키에 소녀시대 보내달라 젊은이들 이메일 빗발쳐요". 《한국경제》. A33면. 2018년 9월 17일에 확인함. 
  3. 박준규 (2018년 6월 14일). “서울에서 ‘터키의 집밥’을 만든다고?”. 《헤럴드경제. 2018년 9월 17일에 확인함. 
  4. 조윤경 (2018년 5월 26일). “[책의 향기]400일의 여정… 후지와라 신야의 마지막 방랑”. 《동아일보. 2018년 9월 17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