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가리아 요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타라토르

불가리아 요리 (불가리아어: българска кухня, bulgarska kuhnya)는 남유럽 요리의 대표격이다. 슬라브계 요리의 남부 형태로 알려져 있으며 중부 유럽, 그리스, 터키 요리의 영향력을 많이 받았다. 적게는 아르메니아, 이탈리아 요리, 지중해식 식단의 영향을 많이 받았다. 상당히 따뜻하고 지리적 특성도 다양한 국가이기 때문에 지역마다 나는 야채허브의 종류도 천차만별이다.

야채가 많이 나다보니 샐러드는 매일 매식사마다 먹으며 유제품이 많이 생산된다. 포도주나 라키아,마스티카, 멘타 등의 주류가 많다.

뜨겁거나 차가운 스프도 많으며 찬 수프의 대표는 타라토르가 있다. 불가리아에서는 후식류도 많이 발달된 편이며 바니스타라는 것이 있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