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기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차량기지(車輛基地)는 철도차량을 주박, 검수하기 위해 만들어진 철도 시설이다.

명칭[편집]

대한민국에서는 일반적으로 차량기지에 대해 차량사업소나 기지사업소 등의 명칭을 사용하고 있으며 각국마다 그 역할은 같으나 명칭은 다른 경우가 있다. 또한, 버스택시 등의 경우 비슷한 역할을 하는 시설을 일반적으로 차량기지로 부르지 않고 차고지 등으로 부른다.

역할[편집]

차량기지에서는 주박, 검수 등을 행한다. 주박은 영업하지 않는 시간 동안 전동차를 별도의 선로에 주차해 두는 것을 말한다. 일부 지하역에서도 주박 업무를 행하는 경우가 있으며, 주로 심야 시간대의 중간 종료 역들이다. 검수는 차량을 점검하고 수리하는 행위를 말한다. 이는 크게 중검수와 경검수로 나뉘는데, 차량기지의 시설에 따라 중검수를 행할 수 없는 경우도 있으므로, 이러한 경우에는 일반적으로 중검수가 가능한 인접 차량기지까지 차량을 회송하여 검수하게 된다. 따라서 중간에 연결 선로가 설치되는 경우가 있다. 차량 조성은 다량의 차량을 서로 연결하여 묶어 운행할 수 있도록 하는 것으로, 차량기지 뿐만 아니라 일부 역에서도 행하는 경우가 있다. 차량기지는 소음과 이용 불편 등의 이유로 대개 혐오시설로 인식되기 때문에, 이러한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외곽 지역에 차량기지를 설치하면서 차량기지 내에 의정부시장암역, 대구광역시 달성군 다사읍문양역 같은 역을 같이 만드는 경우가 많다. (대한민국 에서 최초의 차량기지내에 설치된 역은 부산 도시철도 1호선 노포역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