록히드 C-130 허큘리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C-130 허큘리스
Lockheed C-130 Hercules.jpg
미국 공군 C-130E
종류 군용 수송 항공기
첫 비행 1954년 8월 23일
도입 시기 1957년 12월
현황 생산중
주요 사용자 미국 공군
미국 해병대
영국 공군
사용국가 참고
생산 대수 2,262대 (2006년)[1]
단가 6,200만 달러
파생형 C-130J 슈퍼 허큘리스
AC-130 스펙터/스푸키
록히드 DC-130
록히드 EC-130
록히드 HC-130
록히드 마틴 KC-130
록히드 LC-130
록히드 MC-130
록히드 WC-130
록히드 L-100 허큘리스

록히드 C-130 허큘리스(Lockheed C-130 Hercules)는 4개 엔진의 터보프롭 수송기이다. 세계 여러나라 군대의 주요 전술기이다. 40개가 넘는 모델과 파생형이 50개국 이상에서 사용되고 있다.

2006년 12월, C-130는 미국 공군에서 50년간 계속 사용된 세 번째 비행기가 되었다. 1호는 영국 일렉트릭 캔버라가 2001년 5월에 기록했으며, 2번째는 B-52가 2005년 1월에 기록했다. 2012년에는 P-3 오라이온이 50년간 미국 해군에서 사용된 비행기가 될 것이다. 또한, 남극으로 가는 유일한 비행기이도 하다. (이때는 보통 ANI기로 불림. 탑승료 1인당 $15,000 = 약 1500만 원)

개발[편집]

1950년 6월 시작된 한국 전쟁제2차 세계 대전 시절의 수송기들(C-119 플라잉 박스카, C-47 스카이트레인, C-46 코만도)이 현대전에 부적합하다는 것을 알려주었다.

그래서, 1951년 2월 2일, 미공군은 보잉, 더글러스, 페어차일드 항공사, 록히드에 새로운 수송기를 위한 일반 운용 요구사항(GOR, General Operating Requirement)을 보냈다.

새로운 수송기는 92명의 승객 또는 64명의 보병을 태우고 1,100 해리를 날수 있고, 짧고 제대로 된 활주로(unprepared strips)가 없는 곳에서 이륙할 수 있고, 1개의 엔진이 멈춰도 날 수 있어야 한다고 요구했다.

윌리암 호킨스를 팀장으로 하는 록히드 설계팀은 록히드 82를 위한 130페이지 분량의 제안서로 시작했다.[2]

처녀 비행[편집]

1954년 8월 23일, 캘리포니아주 버뱅크의 록히드 공장에서 YC-130 시제기의 처녀비행이 있었다.

B-29[편집]

세계 최초로 핵공격을 한 B-29 폭격기, P-3 오라이온 등은 모두 최대이륙중량 60톤급에 4개의 프로펠러를 단 비행기다. C-130도 역시 비슷한 외양을 가졌다. 즉, 21세기에도 B-29 폭격기가 여전히 사용되고 있는데, 미국 해군 P-3 오라이온, 미국 공군 C-130으로 이름만 바뀌었다고 볼 수 있다.

2006년 12월, C-130는 미국 공군에서 50년간 계속 사용된 세 번째 비행기가 되었다. 1호는 영국 일렉트릭 캔버라가 2001년 5월에 기록했으며, 2번째는 B-52가 2005년 1월에 기록했다. 2012년에는 P-3 오라이온이 50년간 미국 해군에서 사용된 비행기가 될 것이다.

B-29 폭격기는 9톤의 폭탄을 탑재하는 점에서 미국 해군 P-3 오라이온과 동일하다. 미국 공군의 C-130은 폭탄을 탑재하지는 않는데, 개량형인 록히드 마틴 KC-130에서는 헬파이어 미사일정밀유도폭탄을 탑재하여 폭격기 기능을 수행한다.

  • 보잉 B-29 - 프로펠러 4개, 최대이륙중량 60톤, 폭탄탑재량 9톤
  • 록히드 P-3 오라이온 - 프로펠러 4개, 최대이륙중량 63톤, 폭탄탑재량 9톤
  • 록히드 C-130 허큘리스 - 프로펠러 4개, 최대이륙중량 70톤

일본, 러시아, 중국, 영국도 이와 동일한 사양의 독자개발 비행기를 갖고 있다.

보잉 B-29 폭격기의 프로펠러 4개를 떼어내고 제트엔진 2개로 바꾼 것이 보잉 737 여객기라고 할 수 있는데, 군사용 버전인 보잉 P-8 포세이돈을 만들어 P-3 오라이온을 대체할 계획이다. 따라서 P-8 포세이돈에는 폭격기능이 탑재될 것이므로, "21세기 제트엔진 B-29 폭격기"라고 이해할 수 있다.

항공모함[편집]

항공모함에서 이륙준비중인 C-130

최대이륙중량 70톤인 C-130은 미국 역사상 항공모함에서 이착륙을 한 최대 규모의 항공기이다. 1963년 10월 미국 해병대의 KC-130F는 포레스탈 항공모함에서 29차례의 터치앤고, 21차례의 어레스팅 후크 없는 착륙, 21차례의 캐터펄트 도움 없는 이륙에 성공했다.

85,000 파운드 (38.6 t)인 KC-130F는 267 피트 (81 m)에서 착륙하여 완전히 정지했다. 최대화물탑재를 하고서 745 피트 (227 m)만에 이륙했다. 미국 해군은 C-130이 25,000 파운드 (11 t)의 화물을 싣고 2,500 마일 (4,000 km)을 비행한 다음 항공모함에 착륙할 수 있다고 결론지었다.

그러나 이착륙이 너무 위험하고, 엘레베이터에 넣을 수가 없어서, 최대이륙중량 23톤인 C-2 그레이하운드 수송기가 개발되었다.

An-12[편집]

미국의 C-130과 비슷한 것은 소련An-12이다. 개발시기, 최대이륙중량, 프로펠러 엔진 4개 사용 등 여러가지가 매우 비슷하다. C-130은 2천여대가 제작되었으나 An-12는 1천여대가 제작되었다. 둘 다 전 세계적인 베스트셀러이다. 현재에도 C-130은 생산중이나, An-12는 생산되지 않고 있다. 그러나 중국Y-8이 현재에도 생산중이다. 중국은 Y-8을 KJ-200 조기경보기로도 사용하고 있다.

허큘리스 사용국가[편집]

전 세계의 C-130 운용국 현황. 청색이 운용국이다.
요르단 공군의 C-130H
영국 공군의 C-130K (C3)

제원 (C-130H)[편집]

C-130-3-view.png
록히드 C-130 허큘리스
[[파일:|300px]]
주요 사용자

같이 보기[편집]

미국의 수송기 시리즈

관련 개발

유사 항공기

주석 및 참고 자료[편집]

  1. Boyne, Walter J. (2004년 August월). The Immortal Hercules (PDF). 《Air Force Magazine》 87 (8). 2009년 7월 10일에 확인.
  2. Rhodes, Jeff (2004년). Willis Hawkins and the Genesis of the Hercules. 《Code One Magazine》 19 (3). 2006년 8월 22일에 확인.

외부 연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