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원 회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영원회귀에서 넘어옴)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영원 회귀(永遠回歸, 독일어: ewig wiederkehren)또는 동일한 것의 영원 회귀(Ewige Wiederkunft des Gleichen)는 니체 철학에서 볼 수 있는 근본 사상이다.

영원회귀는 구체적으로 동일한 것의 영원회귀이고, 이때 동일한 것이란 힘에의 의지, 차이, 순환의 유희와 같은 실재로 반복되는 그 무엇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왜냐하면 이럴경우 전쟁이나 살육의 어떤 순간과 이 순간이 되돌아 온 것으로써 실은 같다는 결론이 되어버리기 때문이다. 따라서 실재로 되돌아 오는 것은 없고 영원회귀는 그저 사상에 불과한 것이다. 이때 동일한 것이란 불가피하게, 가장 심연적으로 이 순간을 의미한다. 동일한 것이 각자에게 더없이 이 순간을 의미한다는 것에 이 사상 고유의 철학적 파토스가 있다. 이렇게 비로소 다시한번 영원을 의지하는 것이 가능해진다. 니체의 다시한번이란 또다시 자신의 몰락을 지향하는 유희, 스스로 자신의 세계에 집착하지 않음이고 심지어 자기 최고의 모습까지도 희생하는 비극적 경험이다. 정오란 또다시 자신의 몰락을 전제하는 경험, 삶의 영원한 풍요다. 이것은 자신이라는 울타리를 넘어 영혼을 확장하기이고 이때 신이 된다는 것 또한 새로운 실천, 매 순간 천국에 있다고 느끼며 사는 실천에 다름 아니며 이것이 곧 신이다. 그렇다, 삶은 자신을 넘어서 웃는 법과 춤추는 법을 배우는 하나의 심오한 과정이다. 자신의 자아, 자신의 관점, 자신의 판단에 대한 집착이 아니라 오히려 자신의 몰락이나 비극적 시도가 삶의 영원으로 향하는 길이다. 즉 영원은 삶의 온갖 고통과 파괴 그리고 가장 가혹한 면에도 불구하고, 불가피하게 이 순간으로 되돌아 와야 가능하다. 여기서 니체의 영원은 실재로 영원히 반복한다는 것이 아니라 영원히 반복하고 싶다는 마음속의 한 경험이다. 이것은 또다시 바로 이 순간과 있는 그대로의 실존에 대한 긍정이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