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라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팔라펠

팔라펠(Falafel)은 병아리콩 또는 잠두로 만드는, 고로케 같은 중동의 음식이다.

팔라펠[편집]

팔라펠(영어로는 Falafel)은 병아리콩 또는 누에콩을 코리앤더, 셀러리, 양파 등과 함께 페이스트 상태로 만든 다음 작고 동그랗게 뭉쳐서 튀긴 크로켓이다. 이집트부터 이란에 걸쳐, 중동의 많은 지역에서 친숙한 음식으로 샌드위치 재료로도 많이 쓴다. 피타(Pitta), 또는 쿠브즈(Khubz)라고 부르는 납작한 빵에 팔라펠과 양상추, 토마토, 오이절임, 참깨를 갈아서 만든 타히니 소스 등을 넣은 샌드위치는 중동 각지역에서 가벼운 식사로 판매되고 있다. 이런 서민적인 샌드위치가 유럽과 미국 각지에 전파되면서 일반화되었고, 파리와 뉴욕에서는 전문점이 많이 생길 정도로 인기가 높다.[1]

피타 브레드

팔라펠 유래[편집]

팔라펠은 현재 이스라엘, 이집트, 시리아와 여러 중동 국가에서 자신들의 전통음식이라고 주장하는 음식이다. 팔라펠의 유래는 불분명하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이집트에서 유래됐다는 것이 정설이라고 주장하는 쪽이 있지만, 이스라엘에서 대표적인 먹거리로 꼽힌다.[2]이집트에서 유래되었다고 주장하는 쪽은 이집트의 그리스도교인 콥트 교도들이 금욕기간인 사순절에 고기를 먹는 것이 금지되는데 이 때 잠두로 만든 팔라펠을 고기를 대체해서 먹었다고 주장한다.[3] 이 요리가 후에 중동 지역으로 퍼지게 되는데, 때때로 이 지역 사람들은 잠두 대신 병아리콩을 대체해서 팔라펠을 만들었다고 한다.[3] 1920년대에 들어서 팔라펠은 팔레스타인 지방의 젊은 세대 유대인들에게 대표적인 간식거리로 되었고, 1950년대에 들어선 이스라엘 사회에 전반적으로 퍼지게 되었다.[3]

팔라펠 만드는 방법[편집]

말린 병아리콩 200g을 물에 푹 잠기도록 담가서 불린 다음 체에 밭쳐 물기를 빼고, 푸드 프로세서로 갈아서 페이스트 상태로 만든다. 다진 양파(중간 것) 1/2개, 다진 마늘 2쪽 분량, 커민 파우더 1작은술, 코리앤더 파우더 1/2작은술, 소금 1작은술, 흰 후추 조금, 다진 이탈리안 파슬리 2큰술을 병아리콩 간 것과 함께 섞는다. 한입 크기로 둥글게 뭉쳐서 기름에 튀긴다.

팔라펠 샌드위치[편집]

커민 향이 나는 팔라펠, 채소절임과 요구르트의 새콤한 맛, 병아리콩과 참깨의 자연스러운 단맛, 이국적인 맛으로 채소 고유의 맛을 살린 색다른 샌드위치이다. 피타(Pitta, 밀가루로 만든 주머니빵)와 허머스(Hummus, 병아리콩·올리브유·레몬 등을 섞어 으깬 소스)를 곁들여 샌드위치처럼 먹는다. [4]

팔라펠 샌드위치 만드는 방법[편집]

재료 (1개 분량)[편집]

  • 피타 1/2개
  • 상추, 써니양상추 10g
  • 팔라펠 3개
  • 가지(얇게 썰어서 튀긴 것) 15g
  • 오이절임 15g
  • 적양배추 피클 12g
  • 양배추(채썰기) 10g
  • 요구르트타히니 소스 30g

만드는 방법[편집]

피타빵을 주머니 모양으로 벌리고 그 안에 상추, 써니양상추, 적양배추 피클, 오이절임, 가지, 팔라펠을 순서대로 넣은 다음, 요구르트타히니 소스를 뿌린다.

  • 오이절임

오이는 세로 2등분하여 씨를 빼고 5mm 두께로 어슷썰기한다. 소금과 화이트와인 비네거를 뿌려서 15분 정도 살짝 절인다.

  • 요구르트타히니 소스

플레인 요구르트 60g, 타히니 소스 30g, 레몬즙 2작은술을 섞은 다음 커민 파우더, 코리앤더 파우더, 마늘가루, 흰 후추를 취향에 따라 넣고 소금으로 간을 맞춘다.

각주[편집]

  1. Nagata Yui (2014.02.10). 《샌드위치, 어떻게 조립해야 하나?》. Greenhome. 120쪽. ISBN 9788971904398. 
  2. “[세계의 창]레바논 ‘공통음식 나누기’ 운동”. 경향신문. 2007.10.26. 
  3. Yael Raviv (Summer 2003). “Falafel: A National Icon”. 《Gastronomica: The Journal of Food and Culture》 (Vol. 3, No. 3): p. 20-25. 
  4. “고로케 닮은 팔라펠, 고소한 맛 일품이죠”. 중앙일보. 2015.11.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