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양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조양루
(朝陽樓)
대한민국 강원도유형문화재
종목유형문화재 제2호
(1971년 12월 16일 지정)
면적1필지 287m2(문화재구역 75, 보호구역 212)
시대조선
위치
조양루 (대한민국)
조양루
주소강원도 춘천시 중앙로 1가 15번지[1]
좌표북위 37° 53′ 7″ 동경 127° 43′ 44″ / 북위 37.88528° 동경 127.72889°  / 37.88528; 127.72889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조양루(朝陽樓)는 춘천시 우두동 우두산에 있는 건축물이다. 1971년 12월 16일 강원도의 유형문화재 제2호로 지정되었다.

이 건물은 조선 인조 24년(1646년) 춘천부사 엄황(嚴愰)이 건립했던 문소각(聞韶閣)의 문루(門樓)였다. 그 후 문소각은 1916년 화재로 불타버렸으나 조양루는 순종 2년(1908년)에 지금의 장소인 우두산으로 이전되어 화재를 피할 수 있었다. 문루는 성문 또는 지방관청의 외부 울타리에 출입자를 통제하고자 세운 건물이다. 팔작지붕 익공계 양식을 가진 겹처마 중층건물(門樓)로, 아래 칸은 출입용이며 위층은 감시와 통제의 기능을 수행하는 공간이다.

개요[편집]

조양루는 춘천관아 건물인 문소각(聞韶閣)을 신축할 때 함께 건립되었다. 고종 27년인 1890년 춘천관아에 이궁(離宮)을 설치할 때 개축(改築)되어 문루(門樓)로 사용되었다.

1908년 우두산으로 이전 되었고, 한국전쟁으로 일부가 파손되어 1969년 크게 수리하였다. 2013년 4월 이 자리에 이전을 완료하였다. 현판은 1818~1819년 춘천부사로 재임한 조선후기 명필 자하(紫霞) 신위(申緯)가 쓴 해서천자문의 글씨를 집자(集字)하여 복각하였다.

정면 3칸, 측면 2칸 규모의 팔작지붕으로 누각 아래에 삼문을 낸 전형적인 문루의 모습을 갖추고 있다. 앞뒤 8개의 원형기둥과 양 측면 중앙 원형기둥 2개를 사각형의 긴 주춧돌 위에 세웠다. 뒷면 좌측에 누각 위로 올라갈 수 있는 계단을 두었다.

각주[편집]

  1. 강원도고시 제2014-469호, 《강원도 지정문화재 소재지와 문화재(보호)구역 변경지정 고시》, 강원도지사, 2014-11-14

참고 자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