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한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남원 광한루
(南原 廣寒樓)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보물
종목 보물 제281호
(1963년 1월 21일 지정)
수량 1동
시대 조선
소유 국유
주소 전라북도 남원시 요천로 1447
정보 문화재청 문화유산 정보

광한루(廣寒樓)는 전라북도 남원시에 있는 누각이다. 1963년 1월 21일 대한민국의 보물 제281호로 지정되었다.

개요[편집]

조선 태조황희가 남원에 유배되었을 때 지은 것으로 처음엔 ‘광통루’(廣通樓)라 불렀다고 한다. ‘광한루’라는 이름은 세종 16년(1434년) 정인지가 고쳐 세운 뒤 "월궁의 광한청허부와 흡사하다"하여 이름을 바꾸었다. 지금 건물은 정유재란 때 불에 탄 것을 인조 16년(1638년) 남원부사 신감에 의하여 다시 지어진 것으로 부속건물은 정조 때 세운 것이다.[1] 전면에는 부사 이상억이 쓴, ‘호남제일루’라는 판액이 걸려 있다. 누각에는 83점의 편액이 있으며, 용성지에 실려 있는 것과 합하면 약 200여 수가 된다. 김종직, 정철, 정인지, 강희맹, 백광훈, 이경여 등의 시가 있다. 또한 광한루는 판소리 춘향가의 주인공인 성춘향이몽룡이 만난 곳으로 유명하다. 현재는 광한루원이라는 공원으로 확장되어 있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문화재청 문화유산정보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