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북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시북정
(市北亭)
대한민국 경상북도문화재자료
종목문화재자료 제32호
(1985년 8월 5일 지정)
수량1동
위치
시북정 (대한민국)
시북정
주소경상북도 안동시 풍천면 구담리 469번지
좌표북위 36° 32′ 33″ 동경 128° 27′ 59″ / 북위 36.54250° 동경 128.46639°  / 36.54250; 128.46639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시북정(市北亭)은 안동시 풍천면 구담리에 있는 건축물이다. 1985년 8월 5일 경상북도의 문화재자료 제32호로 지정되었다.

개요[편집]

시북정은 임진왜란(1592) 때 호조참판의 벼슬을 지낸 신빈이 집 가운데 있는 마루 즉 대청으로 지은 정자이다.

제사를 지내는 몸채의 방은 없어지고 현재는 대청만 남아 있다.

김종영에게 넘겨진 뒤 시북정이라 이름지었고 지금은 순천 김씨의 소유로 전한다.

규모는 앞면 4칸·옆면 2칸이며, 지붕은 옆면에서 볼 때 여덟 팔(八)자 모양인 팔작지붕이다.

시북정은 이 지방 전형의 정자 양식을 보여주는 중요한 건물이다.

참고 자료[편집]

  • 시북정 -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