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휴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삼휴정
(三休亭)
대한민국 경상북도유형문화재
종목유형문화재 제75호
(1975년 8월 18일 지정)
수량1동
관리정남식
위치
영천 성곡리 (대한민국)
영천 성곡리
주소경상북도 영천시 자양면 성곡리 산78번지
좌표북위 36° 05′ 07″ 동경 129° 00′ 55″ / 북위 36.085181° 동경 129.01538°  / 36.085181; 129.01538좌표: 북위 36° 05′ 07″ 동경 129° 00′ 55″ / 북위 36.085181° 동경 129.01538°  / 36.085181; 129.01538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삼휴정(三休亭)은 경상북도 영천시 자양면 성곡리에 있는, 삼휴 정호신(1605∼1649)이 자연을 벗삼아 학문을 연구하기 위해 지은 조선시대의 정자이다. 1975년 8월 18일 경상북도의 유형문화재 제75호로 지정되었다.

개요[편집]

삼휴 정호신(1605∼1649)이 자연을 벗삼아 학문을 연구하기 위해 지은 조선시대의 정자이다. 인조 13년(1635)에 지었다고 전하며, 지금은 영천댐 건설로 인하여 옛 자리를 굽어보는 산비탈에 옮겨지었다.

할아버지인 의병장 정세아가 살았던 곳에 지었는데, 그 풍경을 바라보면서 ‘삼휴’란 시를 지어 삼휴당이라는 정자 이름이 생기게 되었다.

앞면 4칸·옆면 1칸 반의 규모이며, 지붕 옆면이 여덟 팔(八)자 모양인 화려한 팔작지붕집이다. 가운데 2칸은 대청마루이고 양쪽에는 각 1칸짜리 방을 들였다.

참고 문헌[편집]

  • 삼휴정 - 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