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 호해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강릉호해정
(江陵湖海亭)
대한민국 강원도유형문화재
종목유형문화재 제62호
(1979년 5월 30일 지정)
수량1동
주소강원도 강릉시 경포로463번안길 83 (저동)
정보문화재청 국가문화유산포털 정보

강릉 호해정(江陵 湖海亭)은 강원도 강릉시 저동, 경포호의 북쪽 언덕 위에 위치한 정자이다. 1979년 5월 30일 강원도의 유형문화재 제62호로 지정되었다.

개요[편집]

경포호의 북쪽 언덕 위에 위치한 정자로 조선 중종(재위 1506∼1544) 때 김습독이 처음 지었다. 그 뒤로 그의 사위 장호를 거쳐 장호의 동생 민의 사위 김몽호에게 넘겨진 후, 지금까지 그의 자손들이 관리하고 있다.

이 부근 대부분의 정자들이 호수가 바라보이는 곳에 있는데 반해, 호수의 동북쪽 깊숙한 산기슭에 자리잡고 있다.

앞면 2칸·옆면 2칸 규모로, 지붕 옆면이 여덟 팔(八)자 모양인 팔작지붕집이다. 소박한 모습을 띤 이 정자는 온돌방과 마루방을 두고 방 사이에 분리할 수 있는 분합문을 달아, 필요할 때 하나의 방으로 사용할 수 있게 하였다.

지금도 김몽호의 후손들이 해마다 9월에 이곳에서 차례를 지낸다.

같이 보기[편집]

참고 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