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세레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기아 세레스(중기형) 정면
기아 세레스(중기형) 후측면

기아 세레스(Kia Ceres)는 기아산업(현 기아자동차)이 1983년제 1세대 봉고 트럭을 베이스로 만든 농업용 고상형 1톤 트럭이다. 차명인 세레스는 로마 신화에 나오는 농사의 여신 케레스(Ceres, 그리스 신화의 Demeter 여신에 해당)에서 유래하였다. 초기에는 후륜구동으로만 출시되었으나, 1986년부터 4륜구동이 추가되었다. 동시에 앞면 기아로고가 KIA MASTERS에서 KIA MOTORS로 변경되었다. 1986년 11월 기아자동차 새 CI 출범과 동시에 1988년 앞면 기아로고가 KIA MOTORS에서 kia(상단에는 물결표시 됨)로 변경되었다. 1994년 기아자동차 새 CI 출범과 동시에 앞면 기아로고가 kia(상단에는 물결표시 됨)에서 금색테두리를 두른 빨간바탕의 타원속 KIΛ로 변경되었다. 1995년에는 페이스리프트를 통하여 기존의 사각형 헤드 램프가 원형으로 바뀌고, 캡의 모양도 둥글게 다듬어졌다. 또한 4륜구동이 기본 사양으로 바뀌었다. 일반 카고형과 덤프형, 주유차 등이 존재하였으며, 4륜구동을 통해 거친 농로나 임야에서도 주행이 가능하다. 경운기에 비해 빠르고, 내구성이 좋으며, 양수기나 농약살포기를 장착할 수 있어서 농촌에서 많이 사용하였기 때문에 농촌에서는 많이 보이지만, 대도시에서는 세레스가 보기 드문 트럭이다. 2.4ℓ 디젤 엔진을 장착하였다. 그러나 오디오 외에 파워 스티어링, 파워 윈도우 등의 편의 사양이 없었고, 심지어 에어컨도 선택할 수 없었다. 기존 1톤 트럭에 비해 최고 속도가 느리며(약 100km/h 정도), 지상고가 높아 눈길에 잘 전복된다는 단점이 있다. 세레스는 배기가스 규제로 인해 2000년봉고 프런티어에 통합되는 형식으로 단종되었고, 이후 세레스의 대체 차종으로 봉고 프런티어4륜구동 방식의 트림이 추가되었다. 전륜 현가장치는 동일차체의 1세대 봉고와는 다르게 판(리프) 스프링이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