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최초의 차르, "공포의 황제", "번개왕" 이반 4세.

차르(러시아어: царь 차리[*] 듣기 , 불가리아어: цар, 세르비아어: цар, 문화어: 짜리)는 러시아불가리아 등의 동유럽 슬라브 민족 국가에서 군주에 대한 호칭이다.

정식으로는 1547년 이반 4세가 대관(戴冠)할 때 이 칭호를 취한 때부터, 1721년 표트르 대제가 임페라토르의 칭호를 가질 때까지의 러시아 황제의 칭호이나, 그 뒤에도 병용되었다. 어원은 로마 황제 카이사르에서 왔으며, 고대 러시아에서는 비잔티움 제국 황제, 킵차크 한국을 가리켰다. 1453년 비잔티움 제국이 멸망하여, 1472년 이반 3세가 그 최후 황제 콘스탄티누스 11세의 조카 소피아와 결혼한 후, 러시아 정교(正敎)의 보호자로서 그 후계자가 되자, 그 풍습과 더불어 정치 이념도 도입하여 대공(大公)은 차르, 대주교는 총주교(總主敎)라 부르게 되었다. 이 칭호의 채용은 모스크바 대공의 지위 강화를 뜻하였다.

읽을거리[편집]

참고 자료[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