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훈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충훈부(忠勳府)는 나라에 공을 세운 신하, 즉 공신(功臣)하고 그 후손을 우대하기 위해 설치한 관청으로, 지금의 국가보훈처 격이다.

연혁[편집]

청사[편집]

충훈부 청사 위치는 여러 차례 변동이 있었으나 중종(中宗) 이후부터는 현재의 인사동길 북단에 있는 작은 공연장인 북인사마당 바로 남쪽에 있었다. 현재 주소 체계로는 서울특별시 종로구 관훈동 118번지 지역이다. 대한제국 시기에 표훈원(表勳院) 청사 자리로 사용되다가 일제강점기에 민가 필지로 분할되었다.

관직[편집]

1392년 윤12월 3일~1414년 1월 18일
품계 관직명 인원
종5품 판관 2명
없음 녹사 2명
7품 이하 부녹사 인원 제한 없음


1414년 1월 18일~1434년 9월 10일
품계 관직명 인원
종5품 판관 2명
7품 이하 2명
7품 이하 녹사 인원 제한 없음


1434년 9월 10일~1454년 1월 15일
품계 관직명 인원
종4품 지사 인원 제한 없음
종5품 도사 1명
7품 이하 2명
7품 이하 녹사 인원 제한 없음
1454년 1월 15일~1466년 1월 15일
품계 관직명 인원
종4품 경력소 경력 1명
종5품 경력소 도사 1명
7품 이하 2명
7품 이하 녹사 인원 제한 없음


1466년 1월 15일~1894년 7월 11일
품계 관직명 인원
종4품 경력 1명
종5품 도사 1명
7품 이하 2명
7품 이하 녹사 인원 제한 없음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