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성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개성부(開城府)는 조선시대 설치된 특수행정기관이다.

개성태조조선을 건국한 곳이었으나 한성으로 천도하면서 수도로서의 기능을 잃게 되었다. 하지만 옛수도의 위상과 수도 방위를 위해 특별행정기관으로 개성부를 설치하였다. 그 후 태조1395년 6월 13일 개성부를 개성유후사(開城留後司)로 개칭하였고[1], 1438년 10월 15일 세종이 다시 개성부로 환원하였다. [2] 그 뒤 조직에 약간의 변동이 있었으나 1895년 대한제국이 23부를 설치하기전까지 그 이름과 직제가 지속되었다. 1865년을 기준으로 개성부에는 유수 2인(1인은 경기관찰사 겸임), 경력 1인, 분교관(分敎官) 1인, 검률 1인, 서리 50인, 조례 30여 인 등이 소속되었다.

각주[편집]

  1. 조선왕조실록 태조 7권, 4년( 1395 을해 / 명 홍무(洪武) 28년) 6월 13일 을해 1번째기사
  2. 조선왕조실록 세종 83권, 20년(1438 무오 / 명 정통(正統) 3년) 10월 15일 병인 1번째 기사.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