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영청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어영청(御營廳)은 1623년(인조 1년) 설치된 5군영 중 3군문(三軍門)의 하나이다.

역사[편집]

당시 개성유수(開城留守) 이귀(李貴)가 장정 260명을 모아 화포술(火砲術)을 가르치고 이를 어영군(御營軍)라는 이름으로 만들었다. 조선 정부는 이귀를 어영사(御營使)에 임명하고 어영찬획사(御營贊劃使), 찬리사(贊理使) 등의 벼슬을 신설하여 군대를 개편하였다. 1624년에는 총융청에 소속되었다가 1628년 새로 어영청을 설치하였다. 1652년(효종 3년)에는 효종의 북벌 계획에 의해 어영청을 정비, 강화했다. 특히 효종때는 21,000명 까지 증가하여, 1,000명의 도성 상주 병력을 확보할 수 있었다. 주로 포나 조총을 쓰는 포수를 양성하는 군영이었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