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그스 만 침공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피그스 만 침공(스페인어:La Batalla de Girón)은 1961년 4월 피델 카스트로의 쿠바 정부를 전복하기 위해 미국이 훈련한 1400명의 쿠바 망명자들이 미군의 도움을 받아 쿠바 남부를 공격하다 실패한 사건이다.

피그스 만 침공
BayofPigs.jpg
날짜 1961년 4월
장소 쿠바
결과 미국의 대패
교전국
쿠바 쿠바 미국 미국
지휘관
쿠바 피델 카스트로
쿠바 호세 라몬 페르난데즈
쿠바 체 게바라
미국 존 F. 케네디
미국 페페 산 로만
병력
쿠바 쿠바 혁명군
25,000
미국 쿠바 망명자
1,500
피해 규모
쿠바 쿠바 혁명군
176명 전사
약 500명 부상
미국 쿠바 망명자
118명 전사
약 360명 부상
1,202명 포로


미국 정부는 1960년부터 이 침공을 계획하고 자금을 제공했다. 존 F. 케네디대통령직에 오른 지 석달도 안된, 1961년 4월에 작전이 개시됐다. 존 F. 케네디는 쿠바의 사회주의 정책이 자신들의 영향력을 줄어들게 할 것으로 보아 CIA의 도움을 받는 쿠바 망명자들이 쿠바를 공격하도록 지원했고, 교수이자 쿠바 혁명 이후 최초의 총리를 맡은 호세 미로 카르도나(José Miró Cardona)가 임시 수장을 담당하면서 쿠바에서 다당제 민주주의가 회복되도록 지원했다. [1] 미 중앙정보국(CIA) 주도로 쿠바 망명자 1500여 명을 동원해 쿠바 침공에 나선 미군은 소련의 훈련을 받고 무장한 쿠바군에게 격퇴됐다. 미군은 불과 사흘 만에 100여 명의 사상자를 내고, 1천여 명이 생포되는 참담한 패배를 맛보았다. 카스트로 정부는 1961년 12월 몸값으로 5300만 달러를 받은 뒤에야 당시 사로잡은 1113명을 풀어줬다. [2] 계획은 실패로 돌아갔고, 케네디는 미군이나 그밖의 직접적인 개입을 부정했다. 이 사건으로 미국은 쿠바에서의 주권침해행위에 대한 비판을 받게 되었고, 쿠바와 미국간의 관계는 급속히 냉각됐었다. 이 사건은 1962년 10월 쿠바 미사일 위기를 가져오게 된다.

이 침공의 이름은 피그스 만에서 따온 것인데, 스페인어 명칭인 바이아 데 코치노스(Bahía de Cochinos)를 잘못 번역한 것 같다. 피그스 만의 주요 상륙 지점은 "플라야 히론(Playa Girón)"이라는 해안이다.

코치노스 만(Bahía de Cochinos)은 미국에서는 피그스 만(Bay of Pigs)이라고 부른다.

주석[편집]

  1. Leslie Bethell. 《Cuba》
  2. 정인환 기자 (2009년 4월 24일). 쿠바로 가는 길 열렸다. 《한겨레21》. 한겨레신문사. 2009년 6월 13일에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