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안 알메이다 보스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Juan Almeida Bosque

후안 알메이다 보스케 (Juan Almeida Bosque, 1927년 2월 17일2009년 9월 11일[1])는 쿠바의 정치인이자 1950년대 쿠바 혁명의 초기 사령관들중 한명이었다. 혁명 후, 쿠바공산당에서 유명인사였다;2009년 그의 죽음 당시에, 그는 쿠바 국가평의회의 부의장이었으며 그곳의 서열 3위였다. 그는 쿠바공화국 영웅의 명예 타이틀을 받았던 소수의 사람들 중 한명이었다.

초기 삶과 혁명[편집]

알메이다는 아바나의 가난한 지역에서 태어났다. 그는 7살에 학교를 떠나서 벽돌직공이 되었다.[2] 1952년 아바나 대학교에서 법을 공부하는 동안, 그는 혁명당원 피델 카스트로와 가까운 친구가 되었으며 그해 3월에 쿠바 혁명에 가담했다.

죽음[편집]

후안 알메이다 보스케는 2009년 9월 11일 82세의 나이로 심장마비로 인해 사망했다.[3]

각주[편집]

  1. "Juan Almeida Bosque, a Comrade of Castro’s, Is Dead at 82", 《The New York Times》, 2009년 9월 12일 작성. 2009년 9월 12일 확인.
  2. "Cuban revolutionary Almeida dies", 《BBC News》, 2009년 9월 12일 작성. 2009년 9월 12일 확인.
  3. 인터넷뉴스팀. "쿠바 권력서열 3위 사망", 《아주경제》, 2009년 9월 12일 작성. 2009년 9월 22일 확인.

바깥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