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창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병창(丙昌, ? ~ 2년)은 전한 말기의 관료로, 장교(長矯)이며 노국 사람이다. 승상 병길의 손자이자 태복 병현의 아들이다.

행적[편집]

병현의 관내후를 이어받았고, 중랑장(中郞將)을 지내던 중 박양(博陽侯)에 봉해졌다. 박양후는 본래 병길이 받았던 작위로, 뒤를 이은 병현이 죄를 지어 박탈당했었는데, 성제가 병길의 생전의 공적을 추념하여[1] 회복시켜 주었다.

원수 2년(기원전 1년), 태상에 임명되었다.

원시 2년(2년), 동군태수로 좌천되고 그 해에 죽었다. 시호(康)이라 하였고, 작위는 아들 병병이 이었다.

출전[편집]

  • 반고, 《한서》 권18 외척은택후표·권19하 백관공경표 下·권74 위상병길전

각주[편집]

  1. 성제의 조부 선제는 어릴 때 무고의 난에 연루되어 죽을 위기에 놓였으나, 병길의 보호로 살아남아 민가에서 자랐다. 선제는 장성하여 황제가 되었고, 병길을 박양후에 봉하여 보답하였다.
전임
두업
전한태상
기원전 1년 ~ 기원후 2년
후임
장굉
선대
(33년 전) 아버지 병현
전한의 박양후
기원전 20년 ~ 기원후 2년
후대
아들 박양희후 병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