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팽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이팽조(利彭祖, ? ~ 기원전 141년)[1]전한 초기의 관료로, 개국공신 이창의 손자이다.

생애[편집]

문제 15년(기원전 165년), 아버지 이희의 뒤를 이어 대후(軑侯)에 봉해졌다.

경제 중5년(기원전 145년), 봉상에 임명되었다.[2]

이듬해, 봉상의 명칭이 태상(太常)으로 바뀌었다. 이팽조는 그대로 태상으로 유임되었다.

경제 후3년(기원전 141년)에 죽었고, 작위는 아들 이질이 이었다.

출전[편집]

각주[편집]

  1. 《사기》에서는 성씨를 , 《한서》에서는 여주(黎朱)라고 하나, 마왕퇴의 분묘 발굴로 《사기》의 기록이 옳은 것으로 최종 확인되었다.
  2. 《한서》 권19에는 이름이 오리(吳利)로 기록되어 있으나, 이는 잘못이다.
전임
(봉상) 극창
전한태상 (봉상)
기원전 145년 ~ 기원전 141년?
후임
(태상) 허창
전임
아버지 대효후 이희
전한의 대후
기원전 164년 ~ 기원전 141년
후임
아들 이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