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츠 하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프리츠 하버(1918년) 노벨상을 수상한 인물 또는 단체입니다.

프리츠 하버(독일어: Fritz Haber, 1868년 12월 9일 ~ 1934년 1월 29일)는 비료폭발물의 주원료인 암모니아의 합성법을 개발하여 1918년 노벨 화학상을 수상한 독일의 화학자이다. 그는 또한 제1차 세계대전클로린(chlorine)을 비롯한 여러 독가스를 개발 및 합성했던 일로 인해 "화학 무기의 아버지"로 불리기도 한다(하버가 화학 무기 개발에 앞장선 것이 그의 부인을 자살하게 만든 이유였다고 알려져 있다).

하버는 제1차 세계 대전 중에 공헌했음에도 불구하고 유대인이라는 이유 때문에 1934년 나치당에 의해 독일에서 추방당한다. 그리고 그 이후 미국 시민권을 따지만, 바로 독일로 후송된다. 또한 그의 친척 중 여러 사람이 나치의 집단수용소에서 죽음을 당했는데, 이 때 하버가 만든 독가스인 치클론 B(Zyklon B)가 사용되었다.

하버는 스위스로 이민을 갔으며, 바젤에서 죽었다.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