흰발나무타기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reptile.png
생물 분류 읽는 법흰발나무타기쥐
Hesperomys (Rhipidomys) sclateri (cropped).jpg
흰발나무타기쥐
보전 상태
Ko-Status iucn3.1 LC.png
관심대상(LC), IUCN 3.1[1]
생물 분류
계: 동물계
문: 척삭동물문
강: 포유강
목: 쥐목
아목: 쥐아목
상과: 쥐상과
과: 비단털쥐과
아과: 목화쥐아과
족: 올드필드쥐족
속: 남아메리카나무타기쥐속
종: 흰발나무타기쥐
(R. leucodactylus)
학명
Rhipidomys leucodactylus
Tschudi, 1844

흰발나무타기쥐(Rhipidomys leucodactylus)는 비단털쥐과에 속하는 남아메리카 설치류이다.[2] 볼리비아브라질, 에콰도르, 프랑스령 기아나, 가이아나, 페루, 수리남, 베네수엘라에서 발견된다.[1] 모식 표본과 모식 산지는 페루 중부 안데스 산맥 저지대 동부 경사면이다.

특징[편집]

흰발나무타기쥐는 꼬리를 제외한 몸길이가 180mm로 남아메리카나무타기쥐속에서 가장 큰 종이다. 등 쪽 털은 일반적으로 중간 갈색을 띠고, 털은 누르스름하고 불그스레한 색조의 띠가 있으며 몸의 털 전역에 길고 검은 조모가 흩어져 있다. 옆구리 쪽이 좀더 연한 색을 띠며, 배 쪽은 누르스름한 크림색 또는 흰색이고 피부 쪽은 회색이다. 꼬리 길이는 몸길이와 거의 같고, 꼬리에 짧고 불그스레하고 짙은 갈색 털이 무성하게 덮여 있으며 꼬리 끝이 붓꼬리 형태를 띤다. 뒷발은 크고, 발 등은 크고 짙은 반점이 두번째부터 다섯번째까지 발가락의 첫번째 또는 두번째 발가락뼈까지 이어지며, 때로는 엄지발가락 위에도 난다. 발 옆면과 발가락 주위는 은색을 띤다.[3]

분포 및 서식지[편집]

흰발나무타기쥐는 아마존 오리노코 분지 우림의 토착종이다. 브라질 서부와 중부 저지대 뿐만 아니라 볼리비아 동부와 베네수엘라의 안데스 산록 지대에서 발견된다.[3] 페루에서 서식 한계 고도는 해발 1,750m이다.[3] 일반적으로 육상 습윤 숲에서 자라는 나무의 임관층에서 발견된다.[1]

생태[편집]

흰발나무타기쥐는 보통 습윤 상록수림에서 서식한다. 과식성 동물로 곡물 속에서 발견되며, 민가에서 해충으로 간주된다. 파인애플을 갉아먹고, 사탕수수와 유카를 먹는 것으로 보고된다. 2~3마리의 새끼를 밴 암컷이 8월과 9월 사이에 페루에서, 9월과 11월 사이에 에콰도르에서 관찰된 기록이 있다. 땅으로부터 15m 위의 나무에 구멍을 파서 둥지를 만드는 개체가 보고된 바 있다.[3]

보전 상태[편집]

아주 넓은 지역에 분포하며, 일반적으로 흔하지 않은 종이다. 개체수 추이는 알려져 있지 않지만, 전체 개체수가 크기 때문에 국제 자연 보전 연맹(IUCN)이 보전 등급을 "관심대상종"으로 분류하고 있다.[1]

각주[편집]

  1. Rhipidomys leucodactylus. 《멸종 위기 종의 IUCN 적색 목록. 2012.1판》 (영어). 국제 자연 보전 연맹. 2008. 2016년 6월 21일에 확인함. 
  2. Musser, G.G.; Carleton, M.D. (2005). 〈Superfamily Muroidea〉 [쥐상과]. Wilson, D.E.; Reeder, D.M. 《Mammal Species of the World: A Taxonomic and Geographic Reference》 (영어) 3판. 존스 홉킨스 대학교 출판사. 1169쪽. ISBN 978-0-8018-8221-0. OCLC 62265494. 
  3. Patton, James L.; Pardiñas, Ulyses F.J.; D'Elía, Guillermo (2015). 《Mammals of South America, Volume 2: Rodents》. University of Chicago Press. 601–602쪽. ISBN 978-0-226-1696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