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종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서종제(徐宗悌, 1656년 ~ 1719년)는 조선 후기의 문신이다. 영조의 정비 정성왕후의 친정아버지이다. 본관은 대구, 자는 효숙(孝叔), 시호는 효희(孝禧)이다. 서재필, 서재창의 8대조이고, 서광범의 7대조가 된다.

생애[편집]

세조 때의 정승 서거정의 후손으로 그의 형 서거광의 9대손이다. 아버지는 사평(司評)을 지낸 서문도(徐文道)이며, 영조의 국구(國舅)이다. 1687년(숙종 13년) 생원시와 진사시 사마 양시에 모두 합격하였다. 1704년 그의 딸이 뒷날 영조가 되는 연잉군(延仍君)과 결혼하여 특별히 음직으로 사릉참봉(思陵參奉)에 임명되었다. 이후 여러 벼슬을 거쳐 신천군수(信川郡守)로 부임했으나 숙종 45년인 1719년 사망했다.

사후 연잉군이 왕세제가 되면서 의정부좌찬성추증됐고, 1724년(영조 즉위년) 연잉군의 즉위로 의정부 우의정추증되고, 달성부원군(達城府院君)에 추봉됐다. 그뒤 다시 의정부 영의정이 더해졌다.

그러나 영조의 형 경종이 즉위할 때 일어난 신임옥사에 그의 손자 서덕수가 연루되면서, 아들인 서명백 등도 흑산도로 유배되었다. 서종제의 사위인 영조가 즉위하면서 서종제의 동생 부사과 서종일(徐宗一)의 건의로 손자 서덕수가 복권되자, 조정대신들이 영조에게 건의해 또다른 손자 서인수(徐仁修)로 하여금 동몽교관(童蒙敎官)에 제수되도록 했다. 1743년 효희(孝禧)의 시호가 내려졌다. 딸인 정성왕후는 영조의 정비로서 66세까지 장수했으나 친자식은 없었다.

가족 관계[편집]

  • 증조부 : 서경우(徐景雨)
    • 할아버지 : 서형리(徐亨履)
      • 아버지 : 서문도(徐文道)
        • 형님 : 서종척(徐宗惕)
        • 동생 : 서종신(徐宗愼)
        • 동생 : 서종협(徐宗恊)
        • 동생 : 서종일(徐宗一)
          • 장남 : 서명백(徐命伯)
            • 손자 : 서덕수(徐德修)
            • 손자 : 서인수(徐仁修)
            • 손자 : 서신수(徐信修)
          • 장녀 : 정성왕후(貞聖王后)
          • 사위 : 영조(英祖)

관련 항목[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