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전용차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버스전용차로 표지(그림)
버스전용차로(청색 실선 바깥쪽)
경부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

버스전용차로(Bus-only lane)는 교통 혼잡을 개선하기 위해 대중교통 수단인 버스만 통행할 수 있게 지정한 전용 차로이다. 버스전용차로가 지정된 도로는 특정 차선에 버스만 통행할 수 있으며, 통행할 수 있는 기간과 시간이 명시되어 있는 경우도 있다.

개요[편집]

버스전용차로는 다른 차량의 소통에 지장을 주지 않기 위해 고속도로에서는 도로 1차선에, 일반도로에서는 도로 가변에 설치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대한민국의 경우 보통 9인승 이상의 자동차(이 중, 12인승 이하는 6명 이상이 탑승했을 때에만 통행이 가능함.)만 통행할 수 있지만, 경우에 따라서 긴급자동차도 통행할 수 있다.[1] 반면 다른 국가의 버스전용차로는 도시의 교통 상황에 따라서 택시의 통행이 가능한 경우도 있다.[2]

버스전용차로는 간선급행버스체계(BRT)의 중요한 구성 요소가 되기도 한다. 미국은 1940년 시카고에서 처음으로 만들어졌으며[3][4], 대한민국에서는 대전광역시에서 1995년 7월에 최초로 버스전용차로 제도를 시행하였다. 버스전용차로를 시행한 대도시의 경우는 대부분의 교통난이 상당수 해결되는 큰 성과를 거두었다. 한편 버스전용차로에서 지정한 시간대에 다른 자동차들이 버스전용차로로 다닐 경우에는 벌금과 제재가 가해지기도 한다.

각국의 버스전용차로 역사[편집]

대한민국[편집]

대한민국에서는 1980년대 이후 자동차 이용 인구가 급격히 증가하여 도로교통에 여러가지 문제점이 발생하면서 이에 대한 미비점을 보완하기 위해 1990년 8월 1일 개정된 도로교통법에서 처음으로 명시되었다. 당시 명시된 명칭은 '버스전용거선' 또는 버스전용차선이며, 대중교통수단인 노선 버스에 도로 사용의 우선권을 주기 위해 버스전용차선을 설치할 수 있다는 조항을 신설했다.[5]

제13조의2 (버스전용거선의 설치) ①제13조제1항의 규정에 의하여 차선을 설치함에 있어서 시·도지사는 노선버스의 원활한 소통을 위하여 특히 필요한 때에는 도로에 버스전용차선을 설치할 수 있다.
②노선버스외의 차마는 제1항의 규정에 의한 버스전용차선으로 통행하여서는 아니된다. 다만, 대통령령이 정하는 부득이한 경우에는 그러하지 아니하다.

— 법률 제4243호 도로교통법, 1990년 8월 1일 일부개정.

또한 1990년 10월 29일 도로교통법시행규칙 개정을 통해 기존 차선에 따른 통행구분에서 1차로는 승용자동차만 통행할 수 있게 되어 있던 것을 버스전용차선이 설치된 도로에서는 버스전용차로를 제외한 차선을 기준으로 정하게 변경되었다.[6]

미국[편집]

  • 1940년 : 시카고에서 처음으로 창안되었다.

함께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도로교통법 시행령 별표1 〈전용차로의 종류 및 통행할 수 있는 차〉 (개정 2007년 4월 27일, 대통령령 제20038호)
  2. 버스전용차로에 택시 진입…어떻게보십니까세계일보 2008년 10월 6일
  3. Milestones in U.S. Public Transportation History (from the APTA website. Retrieved 6 December 2007.)
  4. History of the NTD and Transit in the US (from the NTD website. Retrieved 6 December 2007.)
  5. 법률 제4243호 도로교통법, 1990년 8월 1일 일부개정.
  6. 내무부령 제514호 도로교통법시행규칙, 1990년 10월 29일 일부개정.
  7. 서울특별시고시 제1997-452호, 1998년 1월 10일.
  8. 서울특별시지방경찰청고시 제94-2호, 1994년 8월 5일
  9. 경찰청고시 제1994-3호, 1994년 9월 16일.
  10. 서울특별시지방경찰청고시 제1994-9호, 199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