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방궁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흥방궁주
(興芳宮主)
지위
궁주(宮主) 공주(公主)
전임자 낙랑공주(樂浪公主)
후임자 대종(戴宗)
이름
시호 흥방궁주(興芳宮主)
신상정보
출생일 ?
출생지 황해북도 개성(黃海北道 開城)
사망일 ?
사망지 황해북도 개성(黃海北道 開城)
왕조 고려(高麗)
가문 개성(開城)
부친 태조(太祖)
모친 신명순성왕후(神明順成王后)
배우자 원장태자(元莊太子)
자녀 흥방궁대군(興芳宮大君)
대명궁부인(大明宮夫人)

흥방궁주(興芳宮主, 생몰년 미상)는 고려(高麗)의 궁주(宮主)이자 태조(太祖)와 신명순성왕후(神明順成王后)의 딸이다. 성은 왕(王) 이름은 전해지지 않는다 본관은 개성(開城)이다.

생애[편집]

언제 태어났는지는 명확하지 않으며, 고려(高麗)의 초대(初大) 국왕(國王) 태조(太祖)와 신명순성왕후(神明順成王后)의 딸이다. 정종(定宗), 광종(光宗), 문원대왕(文元大王) 등의 친누이이며, 경순왕(敬順王)의 부인인 낙랑공주(樂浪公主)는 친언니이다. 그외 이들에게서 태어난 많은 왕들과 왕비들과 가까운 혈족 관계에 있다.

흥방궁주는 태조(太祖)의 제6비인 정덕왕후(貞德王后)의 아들이자 자신과는 이복 남매가 되는 원장태자(元莊太子)와 혼인하였다[1]. 원장태자(元莊太子)와의 사이에서 아들 흥방궁대군(興芳宮大君)과[2]대명궁부인(大明宮夫人) 경종(景宗)의 제5비) 등 1남 1녀를 두었다.[3].

기타 흥방궁주(興芳宮主)의 일생에 대해서는 남아있는 기록이 없어 자세히 알 수 없다.

기타[편집]

왕의 딸에게 붙이는 호칭으로 “궁주(宮主)”가 쓰이게 된 것은 흥방궁주의 경우가 처음이다. 그 외에 왕녀에게는 “공주(公主)”도 함께 사용되었으며, 이러한 형태는 고려 시대 내내 지속되었다[4].

가족 관계[편집]

출처[편집]

  1. 고려사》(高麗史)권91〈열전〉권4 - 흥방궁주(興芳宮主)
  2. 고려사》(高麗史)권90〈열전〉권3 - 원장태자(元莊太子)
  3. 고려사》(高麗史)권88〈열전〉권1 - 대명궁부인(大明宮夫人)
  4. 한국민족문화대백과 〈궁주〉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