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화택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prétendant à un trône.png
정화택주
靜和宅主
지위
택주
부왕 고려 강종
이름
시호 정화택주 (靜和宅主)
신상정보
출생일 ?
사망일 ?
능묘 ?
왕조 고려 고려
부친 고려 강종
모친 ?
배우자 최충헌
자녀 1남 최구(崔衢)
2남 조계종(曹溪宗) 승려로 출가하며 이름은 전하지 않는다.

정화택주(靜和宅主, ?~?) 왕도인(王道人)은 고려의 왕족이다. 강종의 서녀로, 훗날 최충헌의 부인이 되었다.

생애[편집]

강종의 서녀로, , 본관개성이다. 《고려사》〈열전〉최충헌 편의 "최충헌이 강종의 서녀를 부인으로 맞아들였다."는 기록으로 그녀의 존재를 확인할 수 있으나[1], 그녀의 어머니 등에 대한 기록은 전무하다.

이름은 왕도인(王道人[2])이며, 1214년(고종 원년) 음력 1월 최충헌의 또 다른 처 임씨와 함께 택주에 책봉되어 정화택주(靜和宅主)가 되었다[3]. 한편 택주라는 호칭은 왕녀에게만 쓸 수 있는 호칭이었는데, 최충헌의 처 임씨는 이 때 왕녀가 아님에도 수성택주(綏成宅主)의 호를 받았다[4].

이후의 생애에 대한 기록은 없으며, 정화택주(靜和宅主)이다.

가족 관계[편집]

  • 아버지 : 고려 제22대 왕 강종 (康宗, 1152~1213, 재위:1211~1213)
  • 어머니 : ?~?
    • 남편 : 최충헌 (崔忠獻, 1149~1219)
    • 아들 최구(崔衢)
    • 아들 조계종(曹溪宗) 승려로 출가, 최충헌 묘지명에는 조계종 승려로 출가했다 하며 이름은 전하지 않는다.

출처[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