퉁구스족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오늘날 퉁구스어족 언어의 분포도
1914년 시베리아의 보로고보에서의 퉁구스족

퉁구스족(영어: Tungusic peoples)은 퉁구스어족에 속하는 언어를 사용하는 민족을 통틀어 가리키는 말로, 동시베리아동아시아 동부에 주로 분포한다.

역사[편집]

퉁구스 제 민족은 만주 북부에 유래를 둔 민족 집단으로 생각된다. 그들의 언어인 퉁구스어족에 대해서는 튀르크어족, 몽골어족 등과 함께 알타이어족에 속한다는 주장이 있다. 일부 학자들은 고대 아바르인의 일부가 퉁구스인이었다는 학설을 제시하기도 한다.

퉁구스족의 최대 분파는 만주족으로 그 수가 약 1000만 명이다. 다만 만주족은 1600년대에 중국을 정복하고 청나라를 세운 뒤 빠르게 언어, 문화적으로 한족과 동화되어 현재 만주어를 모어로 사용하는 사람은 거의 남아있지 않다. 두번째로 인구가 많은 시버족 역시 만주족의 분파에서 유래한 집단이다. 그 다음으로 많은 어웡키인(에벤키족)은 러시아의 예벤키 자치구 및 그와 인접한 중국의 영토에 걸쳐 살며 상당수가 여전히 유목생활과 전통적 풍습을 유지하고 있다. 이외에 일본에도 오로크인 등 50~70명 정도의 퉁구스족이 산다. 또한 중국과 구 소련 지역 내에서 이주를 통해 다른 지역으로 인구가 확산된 경우도 있다.

분류[편집]

퉁구스족의 분류와 민족별 인구(주로 2000년대 초 기준)는 다음과 같다:

북부 퉁구스제족

남부 퉁구스제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