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림 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크림 티

크림 티(Cream tea)[1]애프터눈 티를 간소화한 것으로 스콘클로티드 크림을 발라먹고 를 곁들여 마시는 것이다. 영국에서는 전통적으로 데번콘월에서 전해져 내려온 것으로 이들 지역의 티룸 (다방)에서 주로 제공됐다. 두 지역의 이름을 따서 각각 '코니시 크림 티', '데번 크림 티'라고도 한다. 오늘날에는 잉글랜드 어느 지역에서든 찾아볼 수 있으며 일부 영연방 국가에서도 이와 같이 먹는다.

역사[편집]

크림 티의 기원은 아직 논란의 여지가 남아 있으나, 일찍이 11세기부터 데번 지방의 태비스토크 수도원에서 크림과 잼을 바른 빵을 먹는 풍습이 있었다고 전해지고 있다.[2] 말 그대로 "크림을 넣은 "랑은 다른 의미에서의 '크림 티'로, 옥스퍼드 영어사전에서는 1964년 필립 메이틀랜드 허버드의 소설 <밀리의 그림> (Picture of Millie)에서 "우리는 그저 씻고 서성이다 크림티를 먹었다" (→We just bathe and moon about and eat cream teas)라는 구절에서 유래했다고 보았다.

한편 '잉글랜드의 요리' (Foods of England)라는 웹사이트에서는 1931년 9월 3일 목요일자 신문 <더 코니시맨> 8쪽에 실린 기사에서 지금의 의미대로 사용된 '크림티'란 말이 언급되어 있다고 밝힌 바 있다.[3]

종류[편집]

현대의 크림 티

크림티를 즐길 때의 방식이 지역에 따라 크게 두 가지로 나뉜다.

  • 데번식 (Devonian) - 스콘을 반으로 가른 뒤 클로티드 크림을 단면에 바르고, 그 위에 잼을 올린다. 데번식은 데번 지역과 그 주변, 그리고 영연방 국가에서 주로 쓰는 방식이다.
  • 콘월식 (Cornish) - 따스한 스콘을 반으로 가르고 딸기잼을 먼저 바른 뒤 그 위에 클로티드 크림을 한 숟갈 얹는다. 이 역시 콘월 지역은 물론 영국 곳곳에서 쓰는 방식이며 특히 런던에서 많이 쓰인다.[4]

이 두가지 방식의 차이인 '잼을 먼저 올릴지, 크림을 먼저 올릴지'는 마치 탕수육의 소스 논란처럼 많은 영국인들 사이에서 논쟁거리로 삼기도 한다. 하지만 정작 데번과 콘월 지역 모두 어느 방식으로든 충분히 즐길 수 있다는 것도 사실이다.

스콘은 뜨뜻하게 데워진 상태 (가능하다면 갓 구운 것이 제일)여야 하며, 다른 것이 아닌 클로티드 크림과 딸기잼을 쓰는 것이 전통이다. 버터는 바르지 않는 것이 일반적이며 식당에서 제공되는 스콘은 버터가 같이 나온 경우가 찾기 드물다. 또 크림티의 차에는 우유를 넣은 채로 내서는 안 된다는 주장도 있다.[5]

데번주에서는 가끔씩 '데번 스플릿' (Devon split), '처들리프' (Chudleigh)라 하는, 스콘보다는 조금 더 밝은색에 코니시스플릿보다 조그만 것을 대신 먹기도 한다.[6] 콘월에서는 또 앞서 언급한 '코니시 스플릿' (Cornish split)이라 하여 얇고 달달한 흰색 롤빵을 스콘 대신 먹는 전통이 있다.[7] 한편으로 빵 한조각에 클로티드 크림과 을 얹어먹는 '선더 앤드 라이트닝' (Thunder and Lightning, →천둥번개)란 변종도 있다.[1]

더 보기[편집]

각주[편집]

  1. Salmans, Sandra (1982년 9월 5일). “BRITAIN'S BEST AT TEATIME”. 《The New York Times. 2007년 1월 28일에 확인함. 
  2. “Were cream teas 'invented' in Tavistock?”. BBC News. 2004년 1월 17일. 2007년 1월 28일에 확인함. 
  3. “The Foods of England - Cream Tea”. 《www.foodsofengland.co.uk》. 
  4. “BBC News Article”. 《bbc news》. bbc news. 2017년 8월 27일에 확인함. 
  5. Not Panicking Ltd (2015년 10월 20일). “h2g2 – Cream Teas – Edited Entry”. 《bbc.co.uk》. 
  6. "Cornish Splits, some very exciting news and a thank-you", Regula Ysewijn, 16 April 2013. 2017년 5월 23일 확인.
  7. O'Brien, Harriet ( 8 July 2006). “Cornwall: a clean break”. 《The Independent》 (London). 6 October 2006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8 January 2007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