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흔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주흔(周昕)
출생 회계군
사망 196년
회계군
사인 작전 중 사망
국적 후한
별칭 자(字)는 대명(大明)
경력 단양태수
직업 정치가
적수 원술, 손책

주흔(周昕, ? ~ 196년)은 중국 후한 말의 정치가이다. 는 대명(大明)이며 양주(揚州) 회계군(會稽郡) 사람이다. 원술손책에게 저항하다 죽었다.

생애[편집]

어릴 때 수도 낙양으로 가 태부(太傅) 진번에게서 학문을 사사하였다. 많은 을 읽었으며 풍각이라는 점술에 능했다. 태위부(太尉府)의 부름을 받은 후 단양 태수(丹陽―)까지 올랐다.

190년(초평 원년) 1월(음력) 동탁의 횡포에 반동탁 연합군이 궐기했다. 여기에 참가한 조조가 형양(滎陽)으로 진격했다가 서영에게 깨지고 병사가 부족해졌다. 하후돈이 양주로 와서 모병하므로 4,000명을 지원해줬다.[1] 이후 반동탁 연합군은 원소원술의 양 진영으로 분열하여 싸웠다.[2] 주흔은 원술의 지나친 잔학함을 싫어하여 원소에게 붙었다. 동생 주앙, 주우와 함께 원술의 예주를 취하려 했지만[3]자사 손견에게 패하였다.[4] 원술이 오경을 보내 단양을 공격하였다. 이를 막아내니 오경은 주흔을 따르던 백성들을 죽였다. 주흔은 “내가 부덕한 것이지 백성들에게 무슨 가 있겠는가.” 라며 군사를 해산시키고 고향 회계로 돌아갔다.[5]

건안 원년(196년)[6] 손책이 회계를 침공하기에 그 태수 왕랑과 함께 맞섰다. 손책이 고천둔(高遷屯)으로 우회 기습하자 급하게 나섰다가 전사하였다.[7]

가계[편집]

주흔.png

각주[편집]

  1. 삼국지》1권 위서 제1 무제 조조
  2. 후한서》75권 열전 제65 원술
  3. 《후한서》 공손찬전·원술전은 주흔, 《삼국지》 공손찬전과 《전략》(배송지 주석, 《삼국지》 공손찬전에서 인용)은 주앙, 《오록》과 《회계전록》(배송지 주석, 《삼국지》 손견전에서 인용)은 주우라고만 하여 동시가 아니거나 인명의 오기일 수도 있다.
  4. 《후한서》75권 열전 제65 원술, 《자치통감》60권 한기 제52 헌제 초평 2년, 《회계전록》 ; 배송지 주석, 《삼국지》46권 오서 제1 손견에서 인용
  5. 《헌제춘추》 ; 배송지 주석, 《삼국지》51권 오서 제6 손정에서 인용
  6. 《자치통감》62권 한기 제54 헌제 건안 원년
  7. 《삼국지》51권 오서 제6 손정

참고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