촉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촉한
蜀漢

221년263년
Saam Gwok 262 CE.png
기원후 262년경 촉한의 영토(녹색).
수도 성도
정치
공용어 중국어
정부 형태 군주제
황제
221년 ~ 223년
223년 ~ 263년

열조 소열제
후주 효회제
역사
 • 성립
 • 멸망
221년
263년
기타
국교 도교, 유교, 중국 민간신앙
중국의 역사
중국의 역사
신화와 고대
선사 시대
황하장강 문명
신화·삼황오제
B.C. 2070? – 1600?
B.C. 1600? – 1046?
B.C. 1046? – 256
  서주 B.C. 1046? – 771
  동주 B.C. 771 – 256
    춘추 시대 B.C. 771 – 453
    전국 시대 B.C. 453 – 221
제국의 시대

B.C. 221 – 206

B.C. 202 – A.D. 220
  전한 B.C. 202 – A.D. 8
  8 – 23
  후한 25 – 220

삼국 시대 220 – 280
  220 – 265
  촉한 221 – 263
  229 – 280
265 – 420
  서진 265 – 316
  동진 317 – 420 오호 십육국 시대
304 – 439
남북조 시대 439 – 589
581 – 618

618 – 907
무주 690 – 705

오대십국시대
907 – 960
카라 키탄/요
916 – 1125

960 – 1279
  북송
 960 – 1127
미냑/서하
1038 – 1227
  남송
 1127 – 1279
안춘 구룬/금
1115 – 1234
다이온 이케 몽골 울루스/원 1271 – 1368

1368 – 1644
남명 1644 - 1664

다이칭 구룬/청 1636 – 1912

현대의 중국

중화민국 1912 – 현재

중국 대륙
1912 – 1949


중화인민공화국
1949 – 현재

중화민국
1912 – 현재

타이완 지구
1949 – 현재

v  d  e  h

(漢, 221년 ~ 263년)은 중국 삼국 시대유비(劉備)가 지금의 사천성 지역에 세운 나라로, 흔히 촉한(蜀漢), 서촉, 촉, 파촉 등이라 불린다. 정식 국호는 대한(大漢)이나 역사상 구분을 위하여 흔히 촉한이라 부르게 되었다.

한 황실의 후예가 세운 마지막 한나라이기에 계한(季漢)으로도 불린다. 220년 사실상 한나라의 실권을 잡고 있던 조비(曹丕)가 헌제(獻帝)를 내쫓고 제위를 찬탈하자, 당시 익주(益州)와 한중(漢中)을 점거하고 있던 유비 황실의 후예라는 정통성을 내세워 221년에 황제임을 선언하고, 국호를 ‘한(漢)’이라 하고 연호를 장무(章武)라 하였다(역사적으로 “촉한”이라 불린다). 수도는 성도(成都)이다.

유비 사후 후주(後主) 대에 이르러 진지(陳祗) · 황호(黃皓)와 같은 간신의 전횡과 연이은 북벌로 인해 촉한 궁중의 정치를 제대로 처리할 사람이 없고 많은 힘이 소모되어 점점 쇠망의 길을 걸었으며, 특히 황호가 정권을 장악한 경요, 염흥 연간에 이런 현상이 두드러졌다. 263년 의 대대적인 침공에 43년 만에 멸망하고 만다.

국호와 국가의 성격[편집]

촉나라, 서초는 둘 다 패망국으로 역사가 분리한 방향으로 조작되었다고 알려져 있는데 이 조작된 역사 기록에 근접하는 수준으로 인정받는 역사 소설로 삼국지는 유비, 초한지항우라는 국가 지도자를 시간 흐름에 중심에 두고 이야기를 서술해 나간다. 촉나라의 또다른 표기 서촉과 서초의 표기상 유사성은 촉나라가 유방한나라보다 항우의 초나라에 더 우호적이라는 느낌을 받게 한다.

통일 중국에서 군권력 제1인자에 오르기도 했던 항우가 진나라 수도 함양을 점령후 재물을 탕진했다고 평하나 작은 팽성으로 자리를 옴겨 분봉왕인 서초패왕에 봉직한 사실이 있다. 그리고 유방이 분봉왕인 한중왕으로 봉해지는 등의 조치로 초 의제는 직접 통치령도 없이 모든 실권을 잃었다고 하지만 연방제 국가의 중앙정부지방정부들을 대표하는 기능만 수행할뿐 실질적인 직접 통치령은 유지하지 않는다.[1] 이와 대조적으로 진나라는 중국 통일 과정에서 위나라만은 병합없이 남겨놓고 시간을 보낸다. 포용(包容)의 리더쉽이라며 유방은 진나라 재물의 착복 문제에 대한 간언을 했던 조무상(曹無傷)을 죽이나 항우는 백성의 고혈(膏血)로 아첨하던 진왕 자영을 죽인다.

초나라는 제후국들로 국가가 구성이 되었으나 한나라는 변두리 제후국들과 수도를 중심으로한 제후 대신 유씨 관리가 통치하는 직접 통치 군들로 구성되어 있었다. 유방이 죽은후 제후국들은 사라져 버리므로 권력분립은 한나라보다 초나라가 더 많았다고 평가할 수 있다. 초한지 또한 전쟁기간을 소설의 소재로 삼았기에 전쟁과는 거리가 먼 항우 주변에 문관들과 이야기 꺼리들은 역사 기록에 준해서 평가를 받는 위상임에도 다루는데 인색하였다.

정식 국호 '대한'은 구분 등의 이유로 흔히 쓰이지 않는데 촉한이라는 표기와 달리 한나라 국호 앞으로 새로 추가한 촉이라는 표기도 전혀 포함하지 않는다. 한나라 왕실을 계승하나 한나라는 계승하지 않는다는 국가 전략이 있었다면 한나라에 부정적인 뜻이 담긴 표기로 분류할 수도 있다. 촉한이라는 표기조차 한나라와 구분에 용도로 주로 사용한다.

전시 행동과 국가의 성격[편집]

촉나라는 전쟁을 수행하는 중요한 기간임에도 한나라를 건국한 유방의 근거지였던 한중위나라와 힘겹게 싸우러 가야 할때 집결지와 슬프게 퇴각을 해야 할때 집결지로만 활용한다.

위나라 1차 북벌에서 반례된 장안 급습 건은 위나라 수도의 점령 직후에 본격적인 대치 상황에서 충분히 예상되는 위나라의 대응군 규모보다 절대적으로 부족한 공격 병력을 여러가지 제약 조건 때문에 고의로 투입해야 하는 것이었다. 이러한 대처 방안은 의도적으로 무리하게 투입한 병력을 유지하는 목적으로 적국의 수도권 거주민들을 인간 방패로 활용하는 형태의 시가전으로 발전할 확률이 대단히 높았다.

역대 황제[편집]

촉한 황제와 연호
대수 묘호 시호 성명 연호 재위기간 능호
제1대 한 열조
(漢烈祖)
소열황제
(昭烈皇帝)
(선주(先主))
유비(劉備) 장무(章武) 221년 ~ 223년 221년 ~ 223년 혜릉(惠陵)
제2대 - 효회황제
(孝懷皇帝)
(후주(後主), 안락사공(安樂思公))
유선(劉禪) 건흥(建興) 223년 ~ 237년
연희(延熙) 238년 ~ 257년
경요(景耀) 258년 ~ 263년
염흥(炎興) 263년
223년 ~ 263년 -

연표[편집]

서력 사건
161년 유비 태어남.
184년 유비, 황건적의 난 진압에 사설 군대를 이끌고 활약함.
194년 유비, 예주자사에 임명. 도겸 사후 서주목을 겸임함.
196년 유비, 원술 토벌 중에 여포에게 서주를 습격당함.
198년 유비, 조조와 협력해 여포를 멸함.
199년 유비, 조조의 명으로 원술을 멸하지만, 조조에게 반기를 듦.
200년 유비, 조조에게 패해 원소 밑으로 들어감.
201년 유비, 여남에서 조조에게 패해 유표 밑으로 들어감.
207년 유비, 제갈량을 군사로 영입함.
208년 유비, 손권에게 제갈량을 파견하여 동맹을 맺어 적벽대전에서 승리.
209년 유비, 형주목이 되어 손권의 누이(손상향)와 결혼함.
214년 유비, 익주를 평정함.
219년 유비, 한중왕을 칭함. 오나라에게 형주를 빼앗김. 관우가 손권에게 사로잡혀 참수당함.
221년 유비, 촉한 황조를 세우고 황제에 즉위함. 장비가 범강과 장달에게 살해당함.
222년 유비, 이릉에서 동오와의 전투에 대패. 오나라와 국교 수복.
223년 유비 승하. 유선 즉위.
225년 제갈량, 남만 정벌.
227년 제갈량, 출사표를 올리고 한중으로 진군.
228년 촉군이 가정에서 위군에게 패함.
229년 조운 사망. 제갈량, 무도·음평 2군을 평정함.
234년 제갈량, 사마의와 대치 도중에 오장원에서 사망. 군 퇴각.
244년 비의, 위 조상의 촉 침공을 격퇴함.
249년 강유, 옹주를 침공하지만 위군에게 격퇴됨.
256년 강유, 위를 침공하지만 위군에게 격퇴됨.
263년 위의 침공을 받아 유선은 위나라 등애에게 항복. 촉한 멸망.
264년 종회와 강유가 촉한 부활을 위해 성도에서 쿠데타하지만 실패. 강유와 종회 참살.
반란 직후 유선, 안락공으로 봉해져 낙양으로 압송.
271년 유선 사망.

참고 사항[편집]

각주[편집]

  1. “미국 연방정부, 18년 만에 일시 폐쇄”. 오마이뉴스. 

역대 재상[편집]

제갈량-장완-비의-진지-동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