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족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한족(漢族)
13 Han Chinese Montage.png
인구 약 15억 명
거점 중화인민공화국 중화인민공화국: 약 14억 명
중화민국 중화민국: 약 2,200만 명
홍콩 홍콩: 659만 명
마카오 마카오: 43만 명
태국 태국: 약 976만 명
말레이시아 말레이시아: 약 743만 명
인도네시아 인도네시아: 약 600만 명
언어 중국어, 타이어, 마인어, 영어
종교 불교, 도교, 유교, 개신교, 천주교, 무교, 기타 종교
관련민족 화하족, 중화민족
한족의 기

한족(중국어 간체자: 汉族, 정체자: 漢族, 병음: hànzú)은 중국의 대표적인 민족집단으로, 중화인민공화국중화민국 인구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으며 동남아시아, 북아메리카 등 세계 각지에서도 거주하고 있다. 2008년 기준으로 한족 인구는 약 12억명으로 중화인민공화국 인구의 약 92%를 차지하는 중화인민공화국 최대 인구의 민족이다.

개요[편집]

한족은 오랜 시간에 걸쳐 중국 대륙이라는 공간 속에서 수많은 종족을 흡수하면서 만들어진 민족이다. 화하족이라는 신화적인 개념도 있으나 현재까지는 그들이 중화권 민족과 같은 의식을 가지고 있었다는 증거가 부족하다. 심지어 문화도 생각보다 중화와는 이질적이었다. 오히려 중화권 민족 형성에 있어 초기에는 화하족의 영역에 있었던 사람들을 밀어내고 그들을 북적, 동이 등의 명칭으로 부르며 오랑캐로 여기기도 했다. 따라서 밑의 연구결과에서도 알 수 있는 것처럼 처음부터 혈통적으로 단일한 기원은 없었다. 오히려 혈통을 따질 경우 밑의 연구결과를 보면 단일은커녕 타민족 유입의 영향을 크게 받은 유럽 국가들[1]이나 인도 등과 비슷하다. 그러니 한족이라는 민족 탄생의 기원을 찾자면 상나라를 정복하고 중국 문화의 기틀을 잡은 주나라와 춘추전국시대를 통일하여 한족 개념을 만들기 시작한 한나라를 들 수 있다.


그에 따라 한족의 기원을 살피자면 주나라 시절에 형성된 "중화사상(中華思想)"의 초기 개념은 "천자의 영향력을 순순히 받아들이는 이들은 문명인이고 나머지들은 야만인이며 문화가 없다"라는 식으로 전개되었으며 주나라 본국을 지지하는 공신이나 친족들에게 작위를 주어 중국 대륙의 나머지 지방을 정복 및 통치하도록 함으로써 단일한 중화의 출범을 알렸다. 그러한 과정에서 천은 통치자에게 운명 혹은 사명을 수여하게 되었는데, 이를 천명(天命)이라고 하였으며, 왕은 천으로부터 천하(天下)를 수여받아 천자(天子)로서 통치를 수행하게 되었다. 천명은 혈통적인 개념과는 거리가 있어 만약 왕이 왕으로서 제 역할을 수행하지 못하면 천명은 다른 사람에게 옮겨갈 수 있었다. 이로 인하여 중화만의 질서가 등장하였다. 하지만 각지로 흩어진 제후들의 나라는 주나라와 달라지기 시작하여 주나라의 통치에 점차 반발하기 시작하였고 춘추전국시대를 거치며 중화권 국가들은 인구과 국토를 증가시키는 부국강병을 실시하여 주변 이민족들 역시 합병하기 시작하였다.


그러한 춘추전국시대를 종식시킨 진을 계승한 한은 한자의 자형을 완성하고 동일한 한자문화권을 전파하여 당시 독자적인 문자가 없었던 한국, 일본, 베트남 지역에까지 한자를 전하였다. 그리고 자신들의 행정력이 미치는 범위에 공동의 언어와 문화 확립에 노력을 기울여 한자를 사용하여 공동의 언어와 문화를 가진 한족 개념이 생기기 시작하였다. 그러나 당시에도 중국 대륙 내에서조차 지역별로 언어와 문화가 상당히 달랐으며 스스로를 한인보다는 연인으로 여긴 장비처럼 한나라 말기까지 일반화된 것은 아니었다. 심지어 수도와 같은 한나라의 중심 지역에서조차 자신을 한인보다는 진인으로 여긴 사람들이 많았다. 물론 그럼에도 아예 지배층들마저 서로 크게 달라져 결국은 통일을 부자연스러운 현상으로 여기게 된 제후들로 쪼개진 주나라에 비하여 한나라는 그나마 지배층들끼리의 공용어를 통하여 통일 의식을 가지게 되었고 역사적으로 볼 때 조화와 통합을 중시하며 오랑캐들도 문물을 받아들이면 문명화되어 중국인이 될 수 있다고 주장하게 되는 유학이 크게 발전하여 본격적으로 중국의 민족들이 한족으로 통합되는 계기를 마련하였다.




연구 결과[편집]

중국인은 한족과 그 외의 55개 소수민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그들의 유전자가 생각보다 유목민족들과 가깝기는 하나 유목민족의 유전적 기여라는 괴담과 다르게 한족들의 Y염색체 하플로그룹은 그들과 다르다.[2] 북방과 남방 한족의 유전자가 다른 이유는 원래부터 달랐기 때문이라 유목 민족과는 관련없다. 애초에 남방이 정복되기 전에는 중국의 남방인들은 다른 민족 취급을 받았고 문화도 달랐다.

중국 유전학자들이 진행했던 인류 DNA 서열 조사 결과에 따르면, 아프리카로부터 출발한 인류는 아프리카와 유라시아의 두 지류로 나뉘었고, 아시아의 한 지류로부터 한족과 티베트족이 파생되었다. 그리고 한족은 다시 남방 한족과 북방 한족으로 나뉘었다고 한다.[3]

현재 중국에서 신분증에는 민족 이름이 쓰여져 있다. 부모의 출신 민족이 서로 다르면 자녀에게 신분증에 쓰여질 민족 이름의 선택 권한이 주어지지만 중국 사회에 쉽게 합류하길 원하면 한족을 선택하고 소수민족 특혜를 받기를 원하면 소수민족으로 등록하고 있다.[4] 이들이 무조건 한족만을 선택하여 한족이 92%나 나온다는 주장도 있으나 한족이 92%나 나오는 근본적인 이유는 자녀들이 무조건 한족만을 선택했다는 것보다는 역사적으로 아무래도 다른 민족들은 인구 흡수에 상대적으로 폐쇄적이었으며 근대 시기에 중국 내 다른 민족들에 비해 빠르게 문명화되어 후에 벌어진 혼란기 속에서 주요한 위치를 점한 한족이 인구 흡수에 유리했기 때문이었을 수 있다.


Ethnolinguistic map of China 1983.png
한복(漢服)
한족성인식(漢族成人式)

언어[편집]

중국어는 만주족이 베이징을 점령하면서 관화라는 명칭의 공용어로 사용한다. 영어로는 Mandarin이라고 부른다. 지방마다 방언의 차이가 큰 편이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1]
  2. [2]
  3. [3],
  4. 단일민족 아니다 해!”, 《주간동아》, 2001.6.14.

참고 문헌[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