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양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전양자
본명 김경숙[1]
출생 1942년 2월 20일(1942-02-20) (76세)
일제 강점기 경성부
(現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직업 배우
활동 기간 1962년 ~ 2014년
종교 기독교복음침례회
학력 서울연극학교 전문학사

전양자(全洋子, 본명 김경숙(金敬淑), 1942년 2월 20일 ~ )는 대한민국배우, 기업가이다.

생애[편집]

1962년 연극배우로 첫 데뷔하였으며 1965년 TBC 동양방송 공채 탤런트 2기로 정식 입문하였다. 공채 탤런트 동기로는 서우림 등이 있다. 이듬해 1966년에는 이강천 감독의 영화 《계룡산》으로 영화배우 데뷔하였고, 깜찍한 여대생 이미지로 1960년대 말 많은 영화에 출연하였다.

이후 KBS, MBC로 옮겨 전속탤런트로 활약하였으며 '극단 광장'의 일원으로 연극무대에서도 활발히 활동하였다. 1973년 KBS PD 박재민과 결혼하였으나[2], 이듬해인 1974년 9월 합의이혼 하였다.[3] 1991년 오대양 집단 자살 사건으로 사회적 물의를 빚은 종교인 기독교복음침례회(일명 구원파)의 핵심 연예인 신도로 지목되어 고초를 겪었다.[4] 이 여파로 출연하고 있던 KBS 1TV 청소년 드라마 《맥랑시대》에서 하차하고 일체의 TV 활동을 중단한 적이 있다.[5]

학력[편집]

결혼[편집]

1973년 프로듀서였던 전 남편과 이혼한 후 2009년 현재 남편 권오균과 재혼했다. 권오균은 구원파 창시자인 권신찬 목사의 둘째 아들이자 유병언의 처남이다.[6]

기타[편집]

2014년 세월호 참사 이후 유병언 일가를 압수수색하는 과정에서 전양자가 유병언 일가의 핵심참모 중 한명인 김경숙이라는 사실이 밝혀졌다. 전양자는 기독교복음침례회의 신도로서 영상 제작 업체인 ㈜국제영상 대표, 소매 업종의 ㈜노른자쇼핑 공동대표, ㈜청해진해운의 지주회사로 경영자문회사인 ㈜아이원아이홀딩스 이사직을 맡고 있다. 또한 창고업으로 등록되어 기독교복음침례회의 수련시설로 사용되던 ㈜금수원의 공동 대표이사로 있다. 이후 재직 중인 기업의 비자금 조성, 횡령, 배임, 탈세 혐의로 검찰 조사를 받기 시작했으며 촬영중이던 드라마 《빛나는 로맨스》에서 하차하였다.

출연 작품[편집]

드라마[편집]

영화[편집]

연극[편집]

  • 1968년 《고초열》
  • 1971년 《카라마조프의 형제들》
  • 1972년 《학마을 사람들》
  • 1972년 《수전노》
  • 1973년 《군도》
  • 1974년 《무녀도》 ... 모화 역
  • 1976년 《전쟁과 평화》
  • 1977년 《화조》 ... 나혜석
  • 1978년 《제인 에어》

악극[편집]

  • 2003년 ~ 2005년 《악극 아씨》

CF[편집]

방송[편집]

수상[편집]

각주[편집]

  1. 송여인 서울 있는 듯 《동아일보》, 1991년 7월 30일
  2. 全洋子(전양자)양 《경향신문》, 1973년 9월 15일
  3. 全洋子(전양자) 지난13일 合意離婚(합의이혼) 《경향신문》, 1974년 10월 2일
  4. 연예계 구원파 시도 많다 《경향신문》, 1991년 7월 30일
  5. 구원파 全(전)양자씨 TV활동 중지 《경향신문》, 1991년 8월 16일
  6. 구원파 연예인, 법앞에서는 구원 못 받은 ‘열혈신도’ 머니S. 2015년 09월 16일
  7. 작품상 석화촌에 돌아가 《동아일보》, 1972년 3월 25일
  8. 대전체육관서 영화 등 백마상 시상 《매일경제》, 1972년 10월 27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