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종철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박종철
출생 1964년 4월 1일(1964-04-01)
대한민국 부산직할시 서구 아미동
사망

1987년 1월 14일 (22세)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용산구 갈월동

치안본부 보안분실
사인 고문치사
거주지 서울특별시 관악구 신림동
학력 서울대학교 인문대학 언어학과
직업 대학생
부모 박정기(父), 정차순(母)
형제 형 박종부, 누나 박은숙
친척 박월길(삼촌)

박종철(朴鍾哲, 1964년 4월 1일 ~ 1987년 1월 14일, 부산 출생)은 대한민국의 민주화운동가로, 서울대학교 언어학과 학생회장이던 그는 제5공화국 말기인 1987년 고문으로 인해 사망했다.

생애[편집]

1964년 4월 1일 부산 서구 아미동에서 태어났으며 부산 혜광고등학교를 졸업하고 1984년 서울대학교 인문대학 언어학과에 입학해 언어학과 학생회장으로 활동했다. 1986년 노학연대 투쟁에 활동하던 중 1986년 4월 1일 청계피복노조 합법화 요구 시위로 구속되었다가, 1986년 7월 15일 징역 10개월(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고 출소했다.

고문치사 사건[편집]

추모 활동[편집]

박종철은 2001년 2월 26일 서울대학교 언어학과 명예 졸업장을 받았다. 유족과 당시 학생운동 동지들은 경기도 남양주시 모란공원 민주열사 묘역에 가묘를 만들어 그를 기리고 있으며, 서울대학교 인문대학과 중앙도서관 사이에 세운 그의 추모비와 흉상은 학내 ‘민주화의 길’ 가운데 한 지점으로 지정되어 있다.

민주주의 세상을 만들고자 했던 박종철 열사의 꿈을 받들고 기리기 위해 박종철기념사업회가 만들어졌다. 이 사업회는 2007년 박종철의 고등학교, 대학교 동문과 대학문화연구회 회원들의 모금으로 (사)민주열사 박종철기념사업회로 되었으며, 박종철인권상을 제정하고 매년 수상자를 선정하는 등 여러 가지 기념사업을 하고 있다.

박종철 고문치사 사건을 바탕으로 만든 영화 <1987>이 2017년 12월 27일에 개봉하였다.

2018년 1월 13일, 모교인 서울대학교 근처에 있는 신림동 대학5길에 박종철거리가 조성되었다. '박종철 거리' 지정사업은 관악구 주민들로 구성된 '마을관광사업추진단'이 2017년 박 열사의 30주기를 추모하기 위해 구청에 사업을 제안하면서 기획됐다.[1]

2018년 3월 10일, 문무일 검찰총장은 부산의 한 병원에 입원 중인 박종철 열사의 아버지 박정기 씨를 만나 사과를 전했다. 현직 검찰총장이 과거사와 관련해 피해자에게 직접 사과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2] 이후 7월 28일 박정기 씨는 사망했고, 문재인 대통령은 고인에 대해 “청천벽력같은 아들의 비보를 듣는 순간부터 아버님은 아들을 대신해, 때로는 아들 이상으로 민주주의자로 사셨습니다”라면서 애도의 뜻을 표했다.[3]

박종철인권상[편집]

박종철이 등장한 작품[편집]

도서[편집]

드라마[편집]

영화[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신림동 대학5길에 오늘 '박종철거리' 조성된다”. 《뉴스1》. 2018년 1월 13일. 
  2. “[포토] 박종철 열사 아버지 손 잡고 허리 숙인 문무일”. 2018년 3월 20일. 
  3. “박종철 열사 아버지 박정기씨 별세…문재인 대통령 애도”. 《서울신문》. 2018년 7월 28일. 
  4. ““박종철 보고싶다” 쇄도”. 미디어오늘. 2002년 7월 4일. 
  5. 당시 서울대 경제학부 재학중이던 일반인을 연기자로 기용하였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