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토 다카아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가토 다카아키
加藤 高明
Takaaki Kato suit.jpg
일본 일본제24대 총리
임기 1924년 6월 11일 ~ 1926년 1월 28일
전임: 기요우라 게이고(제23대)
후임: 와카쓰키 레이지로(제25·28대)

국적 일본 일본
출생일 1860년 1월 3일(1860-01-03)
출생지 일본 일본 오와리노쿠니 나고야 시
사망일 1926년 1월 28일 (66세)
사망지 일본 일본 도쿄 도
정당 헌정회
가토 다카아키
일본어식 한자 표기: 加藤 高明
가나 표기: かとう たかあき
국립국어원 표준 표기: 가토 다카아키
통용 표기: 카토우 타카아키
로마자: Katō Takaaki

가토 다카아키(일본어: 加藤 高明 (かとう たかあき), 1860년 1월 3일 ~ 1926년 1월 28일)는 일본의 정치가이자 외교관으로, 제24대 내각총리대신을 지냈다.

생애[편집]

아이치 현 오와리 번 나고야 시 출신으로 도쿄 대학 법학부를 수석으로 졸업하고 미쓰비시에서 일했으며, 정치계에선 내각총리대신 외에 대장성 국장, 주영특명전권공사, 외무 대신 등을 지냈다. 1915년 1월 외무 대신으로서 가토 다카아키는 위안스카이(袁世凱) 중국 총통에게 21개조 요구를 제출한 바 있다. [1]

내각총리대신 시절에는 내각을 재편해 남자 보통선거법 제정, 군대의 규모 및 영향력 대축소, 치안유지법 제정, 중고등학교의 군사 교육 도입과 군대의 현대화를 이룩하였으며, 1926년 1월에 임기 도중 사망하였다. 그는 현재 제2차 세계 대전 이전의 일본에서 가장 민주적인 정치를 했다고 평가받는 내각총리대신으로 알려져 있다.

같이 보기[편집]

주석[편집]

  1. 글로벌 세계 대백과사전》〈대중 21개조 요구

바깥 고리[편집]

전 임
기요우라 게이고
제24대 일본 내각총리대신
1924년 6월 11일 ~ 1926년 1월 28일
후 임
와카쓰키 레이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