둥간 혁명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둥간 혁명은 회족 소수민족 전쟁 혹은 무슬림 반란이라고도 알려져있다. 이 용어는 윈난 성에서 발생했던 판사이 반란(zh)을 가리키는 데 사용되기도 한다. 둥간족 (후이족)이 산시 성, 간쑤 성, 닝샤 성, 신장 성에서 일으킨 봉기로 1862년에서 1877년까지 지속되었다.

이 봉기는 청나라에 대항하여 일어났으며 태평천국의 난의 지도자들이 적극적인 자극을 주었다. 이 봉기가 실패한 후에 이들 민족은 러시아로 이주했다. 산시 성에 있던 70만명~80만명 으로 추산되는 무슬림 공동체가 10년 간에서 걸쳐 2만명~3만명으로 줄어들었다. 1648년~1878년 사이의 230년 동안에는 약 1200만명의 청나라 무슬림 (동간족, 회족, 위구르족, 극소수 한족(漢族)[누가?])이 약 10 차례의 봉기에서 살해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