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축영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귀축영미(鬼畜英米) 또는 영미귀축(英米鬼畜)은 귀신과 가축 같은 영국과 미국이란 뜻으로, 제2차 세계대전 당시 일본제국이 쓰던 선전용어다. 서구세력에 대한 적대감과 일본인(야마토 민족)의 우월감[1][2]을 고취시키기 위해 사용됐다.

효과 및 사례[편집]

귀축영미라는 선전은 많은 일본인들에게 영국과 미국에 대한 공포심을 심어주었다. 일본제국은 영미세력이 일본민족의 말살을 원하기 때문에[3] 만약 일본이 전쟁에서 지게 된다면, 남자는 잔인하게 살해당하고 여자는 강간당하여 더러운 혼혈을 낳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4] 실제로 이러한 프로파간다는 강한 인상을 주어 태평양 전쟁 말기에 많은 일본인들이 자살을 택하는 큰 원인이 됐다.[5]

각주[편집]

  1. "일본군에게 중화기란 단지 장식품일 뿐이다. 그들은 정신력이라는 우월한 동양 문명이 서구 문명보다 우월하다고 믿는다. 이것이 소위 '야마토 정신'의 정체이며, 우리 나라에 대한 경멸감의 원인이기도 하다." 미해군 과달카날 전투보고서 中
  2. Anthony Rhodes, Propaganda: The art of persuasion: World War II, p249 1976, Chelsea House Publishers, New York
  3. Richard Overy, Why the Allies Won , p 309-310 ISBN 0-393-03925-0
  4. John W. Dower, War Without Mercy: Race & Power in the Pacific War p45 ISBN 0-394-50030-X
  5. Max Hastings, Retribution : The Battle for Japan 1944-45 p41 ISBN 978-0-307-26351-3
  6. 森本忠夫. 《特攻 外道の統率と人間の条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