욱일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FIAV 000001.svg 일본 제국 해군의 해군기 (1889–1945). 비율: 2:3.
FIAV 000001.svg 해상자위대의 해군기 (1954–현재). 비율: 2:3.
FIAV 001000.svg 일본 제국 육군의 군기(1870–1945)
FIAV 001000.svg 자위대육상자위대의 기 (1954–현재)

욱일기(일본어: 旭日旗, きょくじつき 교쿠지쓰키[*]),(영어:The Rising Sun Flag )는 빨간색 원 주위에 욱광(旭光)을 그린 깃발이다. 메이지 유신(明治維新) 이후 구(舊) 일본 제국 시대에 사용된 일본군군기(軍旗)이자 현재의 일본 자위대(自衛隊)의 기(旗)이기도 하다. 대한민국에서는 흔히 욱일승천기(旭日昇天旗)라고도 부르지만 이는 잘못된 명칭이다.[1]

개요[편집]

욱일기를 내거는 니콜라옙스크 주둔 일본 제국 해군 육전대

일본 제국 시대[편집]

1870년(메이지 3년) 16줄 욱일기가 일본 제국 육군기로 사용되었으며[2] 이와 유사한 기가 1889년 일본 제국 해군 군함기로도 사용되면서 모든 일본군에서 욱일기를 사용하게 되었다. 이어서 일본 제국 해군의 각종 장군기(將軍旗)도 8줄 욱일기를 응용하여 사용하였다.

제2차 세계 대전 종전 이후[편집]

1945년 일본의 무조건 항복으로 제2차 세계 대전이 종료되자 일본군도 해산되었다. 그러나 일본국 헌법에 따라 자위(自衛) 목적으로 창설된 해상자위대1952년부터 16줄 욱일기를 다시 군기로 사용하였고, 육상자위대 또한 변형한 8줄 욱일기를 군기로 사용하였다.

욱일기에 대한 인식[편집]

아사히 신문사 깃발

욱일기는 일본 제국일본제국주의의 상징으로써 침략, 수탈의 주체인 일본 군부를 상징했기 때문에, 대한민국,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중화민국, 중화인민공화국을 비롯한 동아시아동남아시아 등의 일본제국주의 및 태평양 전쟁 피해 국가에서 일본제국주의의 상징으로서 매우 부정적으로 인식하고 있다.[3][4][5][6] 단순히 후광이나 햇살을 표현한 디자인 또는 대게 그림 등 욱일기와 관련이 있지만 유사한 디자인 등에 대해 반감이 표출되는 경우도 있는데, 이는 일본에 대한 민족주의적 콤플렉스로 평가되기도 한다.[7]

반대로 유럽과 미국에서는 욱일기에 대한 적대감과 증오감이 덜한 편으로 이들 국가의 국민들 사이에서는 욱일기에 대해서 증오하기보다는 일본의 전통적 무늬라거나 햇살이 비춰지는 무늬라는 등의 인식이 많은 편이다. 과거 영국과 프랑스 등의 지배를 받은 아프리카 국가들도 욱일기에 대해서 모르는 경우가 많으며 같은 아시아라도 인도나 중동 및 서아시아 등의 아랍권 국가들조차도 욱일기에 대해서는 모르는 인식이 많다. 인도를 비롯한 서아시아 국가들은 역사적으로 대한민국, 중화인민공화국, 대만 등의 동아시아나 동남아시아와는 다르게 일본 제국군의 직접적인 침략이나 가해를 당한 적이 없기 때문이다. 일본 제국군이 침략을 하였던 지역은 대한민국, 중화인민공화국, 대만과 동남아시아 및 미얀마까지이며 인도나 중동 등의 서아시아까지는 침략하지 않았다.

한편 일본의 우익단체가 극우 시위에서 하켄크로이츠와 함께 욱일기를 내세우기도 한다.[8] 그러나 일본에서는 욱일 문양은 간혹 스포츠 경기나 캔맥주 등의 같은 상품 라벨[9], 일본의 좌파 신문사 아사히 신문의 회사기, 어부들이 다는 타이료키(大漁旗) 등 문제의식 없이 사용되는 경우가 많다. 다만 이는 역사 교육의 부재가 아니라, 욱일기에 대한 양국의 견해 차이에서 기인한 것으로 보아야 한다. 일본에서는 욱일기를 과거부터 사용했으며, GHQ에 금지당하지 않은 것을 근거로 문제가 아니라고 주장하는 반면, 한국에서는 욱일기를 제국주의의 상징이라고 주장한다.

대한민국[편집]

대한민국에서는 헌법상으로도 북한의 인공기와는 달리 욱일기에 대해서는 별도의 금지법이나 제한령을 두지는 않고있으나 사회정서상으로는 과거 일제 침략의 상징이라는 점 때문에 반감이 큰 편이다. 특히 일부에서 욱일기에 대한 사용행적 등이 알려지면 미디어에서 대서특필을 하는 영향으로 구설수에 오르거나 논란의 대상에 오르기도 한다. 유명인사로 소녀시대 출신의 가수 티파니가 욱일기 사용 논란으로 구설수에 오르기도 하였다.[10]

버거킹이 출시한 붉은대게버거도 햄버거 자체나 미각상으로는 문제가 없지만 붉은대게로 된 포장 디자인이 마치 욱일기를 연상한다는 이유로 논란이 되었다. 버거킹측은 대게 디자인은 대게의 모양을 본딴 것으로 욱일기와는 전혀 관련이 없다고 해명하였다.[11]

한국 유니클로에서도 어린이 모델이 욱일기를 연상하는 무늬의 비행기를 가졌던 문제로 인해서 맘카페 등으로부터 불매운동 대상이 되기도 하였다.[12]

비슷한 기치[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