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다이묘(일본어: 大名 (だいみょう) 대명[*])는 10세기에서 19세기에 걸쳐 일본 각 지방의 영토를 가지고 권력을 누렸던 영주를 말한다. 에도 시대에는 주로 1만 석 이상의 영지를 막부로부터 부여받은 무사를 지칭하였다.

에도 시대의 다이묘 분류[편집]

에도 시대에는 세키가하라 전투 전후 시기를 기준으로 하여 세 부류로 다이묘들을 구분하고 있다.

  1. 신판 다이묘: 도쿠가와 이에야스의 남계 자손이 시조가 되는 번의 다이묘들
  2. 후다이 다이묘: 세키가하라 전투 이전부터 도쿠가와 가문에 봉사한 세력인 다이묘들
  3. 도자마 다이묘: 세키가하라 전투를 전후하여 에도 막부에 편입된 다이묘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