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봉의 국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화합(La Concorde)은 가봉의 국가이다. 조르쥬 알레카 다마(1902-1982)가 제작하였고, 1960년에 국가로써 제정되었다.

가사[편집]

후렴
Uni dans la Concorde et la fraternité
Éveille-toi Gabon, une aurore se lève,
Encourage l'ardeur qui vibre et nous soulève!
C'est enfin notre essor vers la félicité.
C'est enfin notre essor vers la félicité.
1절
Éblouissant et fier, le jour sublime monte
Pourchassant à jamais l'injustice et la honte.
Qu'il monte, monte encore et calme nos alarmes,
Qu'il prône la vertu et repousse les armes.
2절
Oui que le temps heureux rêvé par nos ancêtres
Arrive enfin chez nous, réjouisse les êtres,
Et chasse les sorciers, ces perfides trompeurs.
Qui semaient le poison et répandaient la peur.
3절
Afin qu'aux yeux du monde et des nations amies
Le Gabon immortel reste digne d'envie,
Oublions nos querelles, ensemble bâtissons
L'édifice nouveau auquel tous nous rêvons.
4절
Des bords de l'Océan au cœur de la forêt,
Demeurons vigilants, sans faiblesse et sans haine!
Autour de ce drapeau, qui vers l'honneur nous mène,
Saluons la Patrie et chantons sans arrêt!

해석[편집]

후렴
조화와 박애 속에서 단결하리.
가봉이여, 일어나라. 새벽은 가까이에 있도다.
우리가 공포로부터 해방되는 정신을 북돋워 주기를!
마침내 우리는 행복에 다다르기 위해 위로 일어서리.
1절
자랑스럽게 눈부신 장대한 동이 트네,
항상 불의와 부끄러움을 쫓아버리자.
그것이 진보를 증류할지니, 우리의 두려움을 잊게 할지니.
그것이 가치를 증진할지니, 전쟁을 멀리 할지니.
2절
우리 조상께서 꿈을 꾸셨을 때, 우리는 제일 행복했다네,
그는 우리의 기쁨을 위해 온 마지막의 인물이었네,
그리고 마법으로, 그대의 못된 사기꾼을 추방시키리.
독을 뿌리면 두려움은 퍼질 것이네.
3절
그래서, 세상과 나라는 우리 눈 속에 있다네,
불멸의 가봉은 언제나 평화를 유지했네,
싸움은 잊고, 함께 건설하리
새 꿈의 구조를 위해서라면.
4절
숲 속의 마음은 대양을 건너 왔다네,
허약함과 혐오스러움을 뿌리뽑기 위해 경계하랴!
깃발은 명예의 지도자라네,
우리 조국을 찬양하고 노래를 부르리!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