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로타 고키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히로타 고키
広田 弘毅
Kohki Hirota suit.jpg
일본제32대 총리
임기 1936년 3월 9일 ~ 1937년 2월 2일
전임: 오카다 게이스케(제31대)
후임: 하야시 센주로(제33대)

신상정보
출생일 1878년 2월 14일
출생지 일본 후쿠오카 현
사망일 1948년 12월 23일
사망지 일본국 도쿄 도
서훈 훈1등 욱일대수장 훈4등 서보장 훈1등 서보장

히로타 고키(일본어: 広田 弘毅 (ひろた こうき), 1878년 2월 14일 ~ 1948년 12월 23일)는 일본 제국의 외교관이자 정치인이다.

후쿠오카 현 태생으로 도쿄 제국 대학 법학부를 졸업, 외무성 외무관과 외무대신을 지냈다. 1936년 3월 9일부터 1937년 2월 2일까지 제32대 총리를 지냈으며, 제2차 세계 대전 종전 후인 1948년 12월 23일도쿄 재판에서 A급 전범으로 기소돼 교수형을 선고 받아 문관으로선 유일하게 처형당했다.

같이 보기[편집]

전 임
오카다 게이스케
제32대 내각총리대신
Emblem of the Prime Minister of Japan.svg
1936년 3월 9일 ~ 1937년 1월 23일
후 임
하야시 센주로
전 임
우치다 야스야
일본 외무대신
1933년 ~ 1936년
후 임
아리타 하치로
전 임
사토 나오타케
일본 외무대신
1937년 ~ 1938년
후 임
우가키 가즈시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