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자산관리공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한국자산관리공사(韓國資産管理公社, Korea Asset Management Corporation, KAMCO)는 금융기관 부실채권 인수, 정리 및 기업구조조정업무, 금융소외자의 신용회복지원업무, 국유재산관리 및 체납조세정리 업무를 수행하기 위하여 1962년 설립된 대한민국 금융위원회 산하 기금관리형 준정부기관이다. 2014년 12월 1일 본사를 서울특별시 강남구에서 부산광역시 문현금융단지 부산국제금융센터로 이전하였다. BIFC 3층 및 40~47층, 총 9개층을 사용한다.

설립 근거[편집]

  • 금융회사부실자산 등의 효율적 처리 및 한국자산관리공사의 설립에 관한 법률[1]

연혁[편집]

  • 1962년 04월 한국산업은행법에 의거 (구)성업공사 설립
  • 1997년 11월 금융기관 부실자산등의 효율적처리 및 한국자산관리공사의 설립에 관한 법률에 의거 (신)성업공사 설립 (부실채권정리기금 설치)
  • 1999년 12월 공사법 개정으로 한국자산관리공사로 명칭 변경
  • 2004년 05월 배드뱅크 「한마음 금융」업무개시
  • 2005년 05월 공동추심기구 「희망모아」업무개시
  • 2008년 09월 「신용회복기금」설치 및 업무개시
  • 2009년 05월 「구조조정기금」설치 및 업무개시
  • 2012년 01월 「국유재산관리기금」설치
  • 2013년 05월 「국민행복기금」설치

주요기능 및 역할[편집]

  • 금융기관 부실채권의 인수ㆍ정리로 금융시장 안전망 역할
  • 부실채권정리기금의 효율적 운용으로 공적자금 회수 극대화
  • 구조조정기금의 효율적 운용으로 금융기관 재무건전성 제고
  • 개인신용회복 지원으로 서민생활 안정에 기여
  • 국유재산의 효율적 관리 및 조세체납 압류재산 매각 촉진으로 국고수입 증대

조직[편집]

  • 감사
    • 감사실

한국자산관리공사장[편집]

  • 이사회
  • 비서실
  • 홍보실
  • 경영연구소

부사장[편집]

경영본부[편집]

  • 종합기획부
  • 인사부
  • 경영지원부
  • 사회적가치구현부
  • 정보시스템부

가계지원본부[편집]

  • 가계지원총괄부
  • 가계지원1부
  • 가계지원2부
  • 가계자활지원부

국유재산본부[편집]

  • 국유재산총괄부
  • 국유재산지원부
  • 국유증권관리부
  • 조세정리부

공공개발본부[편집]

  • 공공개발총괄부
  • 국유개발1부
  • 국유개발2부
  • 공유개발부
  • 온비드사업부

지역 본부[편집]

  • 서울지역본부[2]
  • 인천지역본부[3]
  • 경기지역본부[4]
  • 강원지역본부[5]
  • 충북지역본부[6]
  • 대전충남지역본부[7]
  • 전북지역본부[8]
  • 광주전남지역본부[9]
  • 대구경북지역본부[10]
  • 경남지역본부[11]

사건·사고 및 논란[편집]

출신학교별 등급제 적용 논란[편집]

2010년 9월 30일 조영택 민주당 의원은 한국자산관리공사가 2009년 말 신입직원 채용 때 서류전형에서 반영한 대학등급표를 공개했다. 한국자산관리공사는 조선일보중앙일보가 실시하는 대학평가를 기준으로 학교 순위를 정했는데, 한국과학기술원 등 8개 학교를 ‘상’(30점)으로 분류했고, 경희대학교 등 30개 학교는 ‘중’(27점), 이하 순위가 없는 기타 대학은 ‘하’(24점), 전문대는 21점, 고졸 이하는 18점을 줬다. 서류전형은 학교 30점, 전공 30점, 어학 10점, 학점 10점, 자격면허 20점 등으로 구성됐다.[13][14][15]

이에 대해 한국자산관리공사 관계자는 “학벌주의를 극복하자는 정부 방침에 따라 2005년부터 대졸이 아니더라도 채용에 응시할 수 있는 ‘열린 채용’을 도입했지만 내부적으론 우수 인재를 뽑기 위한 기준을 마련하는 게 불가피했다”며 “다른 공기업도 모두 사정이 비슷하다”고 해명했다.[16][17][18]

2011년 7월 6일 감사원의 한국자산관리공사 기관운영감사에 대한 감사결과 처분요구서에 따르면 한국자산관리공사는 2009년 11월 신입사원 채용을 위한 서류전형에서 조선일보와 중앙일보가 매년 발표하는 대학평가 순위에 따라 국내 4년제 대학(학사) 등급 기준을 적용한 것으로 확인되었다. 3년 연속 10위권 내에 속하는 8개 대학은 '상'으로 분류돼 30점이, 2009년도 대학평가 기준 상위 30개 대학은 '중'으로 분류돼 27점이 각각 부여됐다. 기타 대학들은 '하'로 분류돼 24점이 부여됐다. 학사 미만(2~3년제 전문대학 졸업자)의 경우 21점이, 고졸 이하 학력자(대학 재학생 포함)의 경우 18점이 적용됐다.[19]

이는 지역이나 학교 등을 이유로 차별하지 못하도록 돼 있는 고용정책기본법을 위반한 것으로 감사원은 관련자에게 주의를 주도록 감사 조치했다.[20][21]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제6조(설립) 금융회사등이 보유하는 부실자산의 정리 촉진과 부실징후기업의 경영정상화 등을 효율적으로 지원하기 위하여 한국자산관리공사를 설립한다.
  2. 서울특별시 강남구 강남대로 450
  3. 인천광역시 부평구 부평대로 70
  4.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월드컵로 199 8층
  5. 강원도 강릉시 경강로 2151
  6. 충청북도 청주시 흥덕구 강서로 100 (강서동 485)
  7. 대전광역시 서구 한밭대로 797
  8.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514
  9. 광주광역시 동구 구성로 188
  10. 대구광역시 수성구 청수로 43
  11. 경상남도 창원시 성산구 용지로 106
  12. 울산광역시 남구 대학로 130, 6층 (무거동, 성진빌딩)
  13. 자산관리공사 위법 공채…‘대학등급제 적용’ 들켰다《한겨레》2010년 10월 1일 이유주현 기자
  14. 감사원 "캠코, 대학 등급 매겨 직원 차별채용"《연합뉴스》2011년 7월 6일 장하나 기자
  15. 왜 대학은 <중앙일보>에 쩔쩔매는가?《오마이뉴스》2014년 1월 27일 손우정 기자
  16. 한국자산공사 채용등급제 논란 Archived 2015년 12월 8일 - 웨이백 머신《토요경제》2011년 8월 26일 김재진 기자
  17. 캠코, 직원 채용때 대학 등급 매겨 차별《국민일보》2011년 7월 6일 이도경 기자
  18. 자산관리공사, 임원 딸 채용위해 대학차별제 불법 적용《CNB저널》2010년 10월 1일
  19. "공공기관이 대학 등급제 적용(?)"《대학저널》2011년 7월 6일 정성민 기자
  20. "캠코, 대학 등급 매겨 차별 채용"《OBS경인TV》2011년 7월 6일 김나라 기자
  21. ‘캠코 대학등급제 채용’ 주의조처만《한겨레》2011년 7월 6일 김종철 기자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