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용득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우용득
Woo Yong-Deuk
기본 정보
국적 대한민국
생년월일 1950년 2월 13일(1950-02-13) (68세)
출신지 대구광역시
신장 172 cm
선수 정보
투구·타석 우투우타
수비 위치 포수
프로 입단 연도 1982년
경력

선수경력

코치 경력

감독 경력

대한민국 국가대표팀
아시아선수권 1971 서울
메달 기록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의 선수
남자 야구
아시아 야구 선수권 대회
1971 서울 야구

우용득(禹龍得, 1950년 2월 13일 ~ )은 대한민국의 전 야구 감독, 야구 해설가이다.

대구 출신으로서, 대구상업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실업 야구 한일은행에서 선수 생활을 했다. 포지션은 포수로서 1970년대 국가대표 선수였다. 1981년 선수 생활을 은퇴하고 한일은행 코치로 있다가 1982년 KBO 리그의 출범과 함께 연고 팀 삼성 라이온즈의 코치진에 합류하였다. 코치라고는 했지만, 그 당시에 워낙 젊었기 때문에 1983년까지 종종 선수를 겸하여 출전하기도 했다.

그 이후, 계속 삼성 라이온즈의 코치로 재직하다가 1993년 김성근의 후임 감독으로 데뷔하였다. 감독이 되자 세대교체에 힘써서 노장 선수들을 정리하고 젊은 선수들로 체질을 개선했다. 1993년 정규 시즌을 2위로 마치고 1993년에서 숙명의 라이벌 해태 타이거즈와 접전을 벌여 초반에 2승 1패로 앞서 나갔으나, 젊은 선수들의 경험 부족으로 3연패를 당해 우승에 실패하였다.

1994년1995년에 내리 5위로 시즌을 마감하여 감독에서 물러났다. 이후 롯데 자이언츠에서 2군 감독을 지내다가 2001년 김명성 1군 감독의 급사로 감독 대행이 되었다. 2002년 시즌을 맞아 7년 만에 정식 감독으로 복귀하나, 투자에 소극적인 구단과 타선을 이끌었던 호세의 2중 계약 파문 등 어수선한 팀 분위기 때문에 최하위를 전전하고 16연패를 당하기도 하면서 그 해 6월에 백인천에게 자리를 넘기고 해임되었다.

이후 신문의 야구 컬럼을 쓰기도 하고 야구 해설가 등을 맡고 있다가, 2009년 삼성 라이온즈의 스카우트 팀에 합류하여 복귀했다.[1]

출신학교[편집]

통산 기록[편집]

실업 야구[편집]

프로 야구[편집]

연도 소속 타율 경기 타수 안타 2루타 3루타 홈런 타점 득점 도루 4사구 삼진 병살타 희생타 장타율
1983년 0.111 14 18 2 0 0 0 1 0 0 2 5 0 0 0.111
통산 1시즌 0.111 14 18 2 0 0 0 1 0 0 2 5 0 0 0.111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

전임
김명성
제9대 롯데 자이언츠 감독
2001년 7월 ~ 2002년 6월
후임
백인천
전임
김성근
제7대 삼성 라이온즈 감독
1993년 ~ 1995년
후임
백인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