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이크 (미사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스파이크
SPIKE ATGM.jpg
기본 정보
종류  대전차 미사일
제작자  이스라엘 이스라엘 라파엘사
개발 년도  1970년대 후반 (NLOS)
생산 기간  1980년대 초반-현재 (NLOS)
1997년–현재
실전배치  1981년–현재(NLOS)
1997년-현재
제원
추진  고체 연료 로켓
발사 중량  34 kg (ER), 14 kg (MR/LR)
길이  1,670 mm (5 ft 6 in)
직경  170 mm (6.7 in)
사거리  800m (Spike-SR)
2,500m (Spike-MR)
4,000m (Spike-LR)
25,000m (Spike NLOS)
탄두  Tandem-charge HEAT
유도  적외선 유도 – 전자광학 (CCD, IR 또는 듀얼 CCD/IIR), Passive CCD 또는 듀얼 CCD/IIR
신관  충격신관

스파이크(영어: spike, 히브리어: ספייק)는 이스라엘의 라파엘(RAFAEL Armament Development Authority)사에서 개발한 4세대 대전차 미사일이다. 여러 국가의 2세대 대전차 미사일(밀란 미사일M47 드래곤 등)이 스파이크 미사일로 대체되고 있다.

버전[편집]

  • 스파이크-SR: 단거리(SR: short range) 대전차 미사일. 사정거리 800m. 보병 휴대용이며 단거리 대전차미사일이다.
  • 스파이크-MR: (Gill 미사일로도 부른다) 중거리(MR: medium range) 대전차 미사일. 미사일 무게 14 kg, 사정거리 2,500m로 보병 또는 특수부대용이다.
  • 스파이크-LR: 장거리(LR: long range) 대전차 미사일. 미사일 무게 14 kg, 사정거리 4,000m로 보병 또는 차량거치 혹은 차량탑재용이다.
  • 스파이크-ER: 사정거리 연장형(ER: extended range) 대전차 미사일. 처음에는 NT-Dandy 또는 NT-D로 불렸다. 미사일 무게 34 kg, 사거리는 8,000m이며 보병, LCV, 헬기(유로콥터 타이거 참조.)에서 사용한다. 핀란드 육군은 대함 미사일로도 사용한다.
  • 스파이크 NLOS: "Non Line Of Sight" 버전. 미사일 무게 70 kg, 사정거리 25 km 이다. 헬리콥터에서 발사가능하다. 스파이크 NLOS는 이미 실전배치되어 있다.[1][2]

운용국가[편집]

  • 체코 체코
  • 핀란드 핀란드 - 중거리형(MR) 발사기 100기에 옵션으로 70기 이상 및 사거리연장형(ER) 발사기 18기 보유
  • 이스라엘 이스라엘 - 라파엘 사(RAFAEL Armament Development Authority)에서 개발
  • 이탈리아 이탈리아
  • 네덜란드 네덜란드
  • 폴란드 폴란드 - 장거리형(LR) 발사기 264기 및 사거리연장형(ER) 발사기 160기를 패트리아 AMV 차량에 탑재하여 운용(미사일은 2,675발)
  • 루마니아 루마니아
  • 칠레 칠레
  • 싱가포르 싱가포르
  • 스페인 스페인 - 중거리형(MR) 및 260기의 장거리 발사기 보유(미사일 2,600발)
  • 대한민국 대한민국 - NLOS 백령도,연평도 해병대 대대 59기,육해공에서 발사 가능,사정거리 25Km,미사일 무게 70 kg

특성[편집]

  • 유효 사거리: 400 - 8,000 meters
  • 길이
    • 캐니스터에 탑재된 미사일: 167 cm
  • 직경
    • 캐니스터에 탑재된 미사일: 17 cm
  • 중량
    • 캐니스터에 탑재된 미사일: 33 kg
    • 발사대 무게: 55 kg
    • 발사대 + 4 발의 미사일 실탄: 187 kg
    • 삼각대: 3 kg
  • 운용
    • - 발사 후 망각(Fire and Forget)
    • - 발사, 관측 및 업데이트(Fire, Observe & Update) :
    • - 발사 및 조종(Fire and steer) :
  • 엔진: 2 단계 고체 로켓 모터
  • 유도방식
    • - 전자 광학 (CCD, IR 또는 듀얼 CCD/IIR),
    • - 수동식 CCD 또는 듀얼 CCD/IIR 시커
  • 탄두: 텐덤 방식의 성형작약탄(shaped charge)

대한민국[편집]

2010년 연평도 포격 사건에 대한 대응조치로서, 2013년 한국은 한발당 3억원에 스파이크 NLOS 수십발을 연평도에 배치했다. 500억원이 들었다.[3] 비슷한 크기인 이스라엘의 아이언 돔은 한발당 최저 4천만원으로 알려져 있다. 다만 스파이크 미사일은 공격용이며 아이언 돔은 날아오는 적 로켓을 요격하는 방어용이므로 직접비교는 부당하다.

미국은 스파이크 NLOS와 비슷한 NLOS-LS(en:XM501 Non-Line-of-Sight Launch System)를 개발하다 중단했다. 대신 그리핀 미사일을 사용하기로 하였다.

각주[편집]

같이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