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사우디아라비아 유가 전쟁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2019년부터 2020년 3월 10일까지의 서부 텍사스 중질유(WTI) 가격 추이. 검은 월요일 당시의 하락치는 빨간색으로 표시되어 있다.

러시아-사우디아라비아 유가 전쟁은 2020년 3월 8일 석유 생산량 감산 합의 실패로 촉발된 러시아사우디아라비아 간의 가격 전쟁이다. 이 갈등으로 3월 8일 하루에만 서부 텍사스 중질유(WTI) 가격이 34%, 브렌트유 가격이 24% 폭락하였다.[1]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의 유행으로 여행 수요와 공장 운영이 급감하자 석유 수요에도 큰 영향을 미쳐 유가가 하락하였는데,[2] 이에 따라 연초부터 원유 가격이 30% 이상 하락하는 등 유가가 폭락한 상태였다.[3] 하지만 감산 협상 중인 3월 8일,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 간 감산 협상이 결렬됨에 따라 사우디아라비아는 원유 생산량을 증산하고 아시아, 북미, 유럽 고객들에게 4월물부터 배럴당 6-8달러 씩 할인된 가격에 판매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발표 전까지도 이미 연초에 비해 유가는 30% 이상 하락한 상태였으나 사우디의 발표 이후 추가로 30% 이상 유가가 더 하락하였다.[4][5]

에너지 전문가 밥 맥널리는 "이는 1930-31년 엄청난 수요 감소와 함께 맞이하게 된 공급충격 이후 처음이다"라고 말했다.[6] 맥널리는 1930년대 동부 택사스 유전으로 생긴 텍사스 오일 붐대공황 시기 국제 무역 붕괴를 가져온 스무트-헐리 관세법이 수요감소와 공급충격에 해당한다고 말했다. 러시아-사우디아라비아 간 유가전쟁으로 미 증시가 급락했으며 특히 미국 내 셰일 오일 사업자에게 큰 충격을 가져왔다.[7]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Business, Matt Egan, CNN. “Oil crashes by most since 1991 as Saudi Arabia launches price war”. 《CNN》. 2020년 3월 10일에 확인함. 
  2. “Oil prices fall as coronavirus spreads outside China”. 《AP》. 2020년 2월 9일. 2020년 3월 8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20년 3월 9일에 확인함. 
  3. “Oil Prices, Stocks Plunge After Saudi Arabia Stuns World With Massive Discounts”. 《NPR.org》 (영어). 2020년 3월 10일에 확인함. 
  4. 피파 스티븐스 (2020년 3월 8일). “Oil prices plunge as much as 30% after OPEC deal failure sparks price war”. 《CNBC》 (영어). 2020년 3월 9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20년 3월 9일에 확인함. 
  5. “Oil Prices, Stocks Plunge After Saudi Arabia Stuns World With Massive Discounts”. 《NPR》. 2020년 3월 8일. 2020년 3월 10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20년 3월 9일에 확인함. 
  6. 스티븐 무프슨; 윌 엥글런드. “Oil price war threatens widespread collateral damage”. 《워싱턴 포스트》 (영어). 2020년 3월 9일에 확인함. 
  7. Egan, Matt (2020년 3월 9일). “Oil crashes by most since 1991 as Saudi Arabia launches price war”. 《CNN》. 2020년 3월 9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20년 3월 9일에 확인함.